지난해 기업 순이익 173조원… 고용은 1% 증가에 그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지난해 국내 기업들이 사상 최대의 매출과 순이익을 기록한반면 고용에는 인색한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7년 기업활동조사 잠정 결과'에 따르면 조사 대상 기업 1만2252개(금융보험 제외)의 지난해 매출액은 2343조원으로 전년 2162조원 대비 8.3% 증가했다.

이는 국제회계기준(IFRS) 도입으로 2010년부터 새로운 시계열이 적용된 이후 사상 최대 규모다. 기업당 평균 매출액도 1912억원으로 전년대비 7.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법인세 차감 전 기업 순이익도 사상최대를 기록했다. 지난해 세전 순이익은 173조원으로 전년(127조원) 보다 46조원(36.1%)가량 증가했다. 통계를 작성하기 시작한 2006년 이후 가장 높은 기록이다.

매출액 1000원당 법인세 차감 전 순이익은 73.9원으로 2016년보다 15.1원 늘었다.

그러나 고용에는 인색했다. 지난해 우리나라 기업 종사자 수는 449만1000명으로 전년 대비 단 1.0% 상승하는 데 그쳤다. 이는 2007년 -0.6%를 기록한 후 최저 수준이다.

상용근로자는 392만7000명에서 397만8000명으로 5만1000명 늘었다. 임시·일용 및 기타 종사자 수는 숙박 및 음식점업과 도소매업, 기타서비스업에서 감소하면서 51만3000명으로 줄어들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2.38상승 13.318:03 04/14
  • 코스닥 : 1014.42상승 4.0518:03 04/14
  • 원달러 : 1116.60하락 9.318:03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8:03 04/14
  • 금 : 61.58상승 0.4818:03 04/14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2030 무공해차 전환100 파이팅!'
  • [머니S포토] 국회,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특검 후보 추천위원 위촉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