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 오래쉬네?"…'불타는청춘' 김부용, 권민중 발언에 '당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불타는청춘 김부용 권민중. /사진=SBS 방송캡처
불타는청춘 김부용 권민중. /사진=SBS 방송캡처

‘불타는 청춘’ 배우 권민중이 절친 김부용에 폭탄 발언을 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20일 오후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전라남도 고흥으로 여행을 떠난 청춘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1년 6개월 만에 ‘불타는 청춘’에 다시 돌아온 권민중은 “새 친구로 나온 사람들 중 개인적으로 아는 사람이 많았다. 성국오빠, 광규오빠한테 연락 올 때도 있었다. 부용이는 워낙 친한 친구다. 오늘 오나요?”라고 멤버들과의 재회에 들뜬 모습을 보였다.

이어 권민중은 구본승, 김부용과 만나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김부용은 절친답게 “민발아”라고 애칭을 부르며 반가워했다.
"연애 오래쉬네?"…'불타는청춘' 김부용, 권민중 발언에 '당황'

구본승은 “둘은 어떻게 친구가 됐냐”고 물었고, 권민중은 “부용이 동생 때문에 알게 됐다”며 김부용보다 1세 많지만 “그냥 친구하기로 했다”고 털어놨다. 여기에 권민중과 동갑인 강경헌이 더해지자 족보가 꼬이기 시작했다. 김부용은 “경헌이 누나는 깍듯하게 누나라고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권민중에 “너 그때 내 등짝 날리면서 ‘경헌이는 누나고 나는 왜 친구냐고 했잖아’”라고 밝혔고, 권민중은 “웃긴다”며 당황했다.

구본승은 “이해하라 날은 추운데 여자친구는 없어서 그렇다”며 두 사람을 말렸고, 권민중은 “연애를 이렇게 쉬는 걸 간만에 보는 것 같다”고 연애사를 폭로해 김부용을 당황시켰다.

이어 권민중은 구본승에게 여자친구가 있는지 물은 뒤 “우리는 시작하기가 참 어려운데, (김부용은) 시작을 아주 잘하는 녀석이야. 갑자기 연락이 안 되면 연애를 시작한 거다”라고 말해 김부용을 쩔쩔매게 만들었다.

급기야 김부용은 “잘못했다”라고 너스레를 떨며 “누나라고 불러줄까?”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인터뷰에서 김부용은 “민중이는 정말 친한 친구다. 알고 지낸지 10년 넘었다. 서로를 잘 안다. 많은 시간을 함께하다 보니 저의 약점을 많이 앍고 있다”며 불안해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6.11하락 30.1515:32 03/08
  • 코스닥 : 904.77하락 18.7115:32 03/08
  • 원달러 : 1133.20상승 7.115:32 03/08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5:32 03/08
  • 금 : 66.37상승 3.2615:32 03/08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민주당·한국노총 고위급 정책협의, "노동 존중 실현 위해 매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