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애, JTBC 그만둔다… 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수애 아나운서./사진=뉴스1
조수애 아나운서./사진=뉴스1

박용만 두산 인프라코어 회장의 장남이자 두산매거진 대표인 박서원과 부부의 연을 맺는 조수애 JTBC 아나운서가 JTBC에 사의를 표했다.

20일 다수의 매체에 따르면 조수애 아나운서와 박서원 대표는 12월8일 서울의 한 호텔에서 결혼한다. 이에 조수애 아나운서는 내조에 전념하고 박서원 대표와의 결혼생활에 집중하기 위해 JTBC에 사의를 표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올해 27세인 조수애 아나운서는 2016년 1800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뚫고 JTBC에 입사했다. 김해외고, 홍익대 불어불문과를 졸업한 그는 대학교 재학 당시 치어리딩 학회 활동을 했고 여러 종류의 악기도 다룰 수 있을 만큼 다재다능하다.

JTBC 입사 후 조수애 아나운서는 아침뉴스 'JTBC 아침&', '국내 이모저모', '해외 이모저모', '스포츠뉴스', 'LPGA 탐구생활', '골프 어택', '1분 뉴스' 등을 진행했다.

조수애 아나운서는 입사 당시 "원래 새로운 것에 편견이 없고 어떤 것이든 좋아하는 편이다. 지금은 시작하는 단계인 데다 더 많이 배워야 할 때라 최대한 많은 걸 흡수해 '내 것'으로 만들고 싶다. 그리고 차츰 실력을 쌓아 '대체 불가능한 사람'이 되고 싶다"고 전한 바 있다.

 

류은혁
류은혁 ehryu@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8:03 02/26
  • 금 : 65.39상승 2.5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