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만원으로 반려견 '내장형 칩' 삽입 가능해진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시는 동물 내장형 칩으로 반려견 유실·유기를 효과적으로 예방하는 '내장형 동물등록제'를 본격 지원한다.

21일 시에 따르면 시민들은 내년부터 900여개 동물병원에서 1만원을 내면 내장형 동물등록을 할 수 있다. 

시와 손해보험 사회공헌협의회, 서울시수의사회가 함께 추진하며 동물등록 활성화로 정확한 사육실태 파악, 유기동물 안락사 '제로'를 구현할 예정이다. 또한 펫보험 관리에 있어서도 유용하게 활용될 전망이다.

'동물등록제'는 3개월령 이상 반려동물은 모두 동물등록을 해야 한다. 동물에 고유번호를 부여하고 내장형 칩 시술이나 목걸이 등 외장형 칩을 통해 소유자 이름, 주소, 연락처, 반려견 품종, 연령 등을 동물보호관리시스템에 등록한다. 등록된 반려견을 잃어버렸을 경우 이 시스템을 활용해 쉽게 소유자를 확인할 수 있다.

동물등록제 형태./자료=손해보험협회
동물등록제 형태./자료=손해보험협회
특히 '내장형 동물등록'은 쌀알 크기의 무선식별장치(마이크로칩)를 동물 어깨뼈 사이 피하에 삽입하는 방식으로 체내에 칩이 있어 외장형 칩이나 등록인식표에 비해 훼손, 분실, 파기 위험이 없다. 때문에 반려견 유기·유실을 예방하는데 더 효과적이다. 유실 사고가 생기더라도 내장형 칩이 있으므로 소유자를 빨리 파악해 연락할 수 있다.

시는 내장형 동물등록제를 적극 추진하기 위해 21일 10시 신청사 8층 간담회장에서 손해보험 사회공헌협의회, 서울시수의사회와 '내장형 마이크로칩을 활용한 반려동물 등록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내장형 동물등록 지원대상은 서울시민이 기르는 모든 반려견이며 내년부터 서울지역 900여개 동물병원에서 1만원을 지불하면 내장형 마이크로칩 동물등록을 안전하게 시술할 수 있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32.84상승 19.8914:10 03/02
  • 코스닥 : 919.05상승 5.1114:10 03/02
  • 원달러 : 1124.50상승 114:10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14:10 03/02
  • 금 : 64.23하락 0.0614:10 03/02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