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일보 손녀 폭언 논란'에 아버지 방정오, 대표직 사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정오 TV조선 대표이사가 22일 사퇴 의사를 표명했다. 사진은 방정오 전 대표. /사진=TV조선 제공
방정오 TV조선 대표이사가 22일 사퇴 의사를 표명했다. 사진은 방정오 전 대표. /사진=TV조선 제공

방정오 TV조선 대표이사가 22일 초등학생 딸의 폭언 논란에 결국 사퇴 의사를 표명했다. 

방 대표는 이날 사과문을 통해 “자식 문제로 물의를 일으킨 점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 책임을 통감하며 TV조선 대표직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혔다. 

이어 “자식을 제대로 가르치지 못한 저를 꾸짖어 달라”며 “운전기사분께도 마음의 상처를 드린 데 대해 다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방 대표는 지난 21일 초등학생 딸이 50대 운전기사에게 폭언을 하는 내용이 담긴 녹취본이 언론을 통해 공개되며 논란에 휩싸였다. 

방 대표는 방상훈 조선일보 대표이사 사장의 차남이다. 그는 2006년 조선일보에 입사해 총무국, 경영기획실 미디어전략팀장, 조선에듀케이션 대표이사, 조선일보 뉴미디어실 부실장, 조선일보 전략기획마케팅팀장 등을 거쳤다. 

이어 TV조선에서 미래전략팀장과 마케팅팀 실장, 편성담당 상무, 미디어사업본부장 등을 지내다 지난해 5월 대표이사로 취임했다.

하지만 방 대표는 대표이사로 취임한 지 약 1년 6개월 만에 자녀 문제로 물러나게 됐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9.78상승 7.910:30 04/12
  • 코스닥 : 994.95상승 5.5610:30 04/12
  • 원달러 : 1123.40상승 2.210:30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0:30 04/12
  • 금 : 60.94하락 0.310:30 04/12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 [머니S포토]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의 발언
  • [머니S포토] 최고위서 발언하는 안철수
  • [머니S포토] 재보선 참패, 민주당 쇄신 진로위한 '재선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