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가상승에 교역조건지수 11개월째 악화… 경기회복세 '찬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가상승에 교역조건지수 11개월째 악화… 경기회복세 '찬물'
유가상승에 교역조건이 11개월째 악화됐다. 우리나라가 상품 1단위 수출대금으로 수입하는 상품량이 감소한다는 의미로 경기회복세에 찬물을 끼얹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23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8년 10월 무역지수 및 교역조건'에 따르면 지난달 순상품교역조건지수는 전년 동월 대비 8.8% 하락했다. 순상품교역조건지수는 지난해 12월 이후 11개월 연속으로 하락했다.

순상품교역조건지수는 상품 1단위를 수출한 대금으로 수입할 수 있는 상품의 양이다. 지수가 내려가면 기존과 똑같은 양을 수출해서 번 돈으로 과거만큼 수입제품을 사들이기 어렵다는 것을 의미한다.

순상품교역조건지수가 하락한 것은 국제유가 상승 등 수입품 가격이 전반적으로 상승했기 때문이다. 지난달 수출가격(1.7%)에 비해 수입가격(11.5%)은 더 크게 올랐다. 

10월 수출물량지수는 전년 동월 대비 25.8% 상승했다. 전기 및 전자기기, 수송장비 등을 중심으로 수출물량지수 상승을 이끌었다. 같은 기간 수출금액지수도 석탄 및 석유제품, 화학제품 등을 중심으로 27.9% 올랐다. 

10월 수입물량지수도 광산품, 화학제품 등을 중심으로 전년동월대비 14.5% 상승했다. 수입금액지수도 광산품, 화학제품 등을 중심으로 전년동월대비 27.6% 올랐다.

수출 총액으로 수입할 수 있는 상품의 양을 보여주는 소득교역조건지수는 지난달에 전년 동월 대비 14.7% 상승했다. 순상품교역조건지수가 하락했지만 수출물량지수가 상승한 영향을 받았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8.81상승 9.9709:48 04/20
  • 코스닥 : 1027.98하락 1.4809:48 04/20
  • 원달러 : 1116.30하락 0.909:48 04/20
  • 두바이유 : 67.05상승 0.2809:48 04/20
  • 금 : 64.83하락 0.2909:48 04/20
  • [머니S포토] 민주당 윤호중 "초선의원 9명 원내부대표로 인선"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 [머니S포토] 민주당 윤호중 "초선의원 9명 원내부대표로 인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