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법화 향하던 대만 동성결혼… 국민투표서 "반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만 동성결혼 국민투표.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대만 동성결혼 국민투표.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국제사회의 관심이 집중된 대만의 동성 간 결혼을 허용하자는 안건이 부결됐다. 대만 국민투표는 2008년 이후 10년 만이다.

25일 대만중앙통신은 대만에서 치러진 국민투표에서 동성결혼 허용안이 부결됐고 만약 가결됐다면 아시아 최초의 동성결혼 허용 국가가 되는 것이었다고 보도했다.

앞서 대만 최고법원은 지난해 5월 동성결혼 금지법을 위헌이라고 판결해 의회에 2년 내로 동성결혼을 합법화하는 법을 만들라고 주문했다.

하지만 보수단체와 인권단체에서 이에 반발해 국민투표 청원서를 제출하면서 최종 결정은 다시 국민의 몫으로 돌아왔다. 동성결혼 찬반 양측은 투표일 전날까지 집회와 언론광고를 통해 지지를 호소했다.

한편 동성 간 결혼은 2001년 네덜란드가 세계 최초로 허용한 이후 벨기에와 프랑스 등 20개 국가에서 허용되고 있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7.58하락 12.9323:59 09/23
  • 코스닥 : 1036.26하락 9.8623:59 09/23
  • 원달러 : 1175.50상승 0.523:59 09/23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23:59 09/23
  • 금 : 74.11상승 0.8123:59 09/23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전기요금, 8년만에 전격 인상
  • [머니S포토] '가을날씨 출근길'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