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서유기6' 안재현, 재기차기 실패로 시즌 마무리…서해안 낚시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서유기6 안재현./사진=tvN 캡처
신서유기6 안재현./사진=tvN 캡처

안재현이 신서유기 시즌 6을 마무리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tvN '신서유기6'은 '슬기로운 삼시세끼'라는 주제로 멤버들의 서울에서 하룻밤 지내기 에피소드가 그려졌다.

'신서유기'의 트레이드마크인 복불복 게임이 진행됐다. 무작위로 TV 채널을 틀어서 화면에 사람이 많이 나오면 실패하는 방식의 게임. 강호동과 송민호가 0명, 은지원과 이수근이 1명이 나온 가운데 안재현과 피오가 선택한 채널에는 3명의 사람이 나왔다. 벌칙자 결정전에서 피오가 선택한 채널에는 골프선수 1명이 나왔다.

멤버들은 "여기서 스포츠 경기가 나오면 대박이다"라고 했고, 그 '대박'을 안재현이 이뤄냈다. 안재현이 고른 채널에는 수십 명이 앉은 배구 경기 관중석이 잡혔다.

결국 안재현은 벌칙으로 또 채널을 무작위로 고르고, 채널에 등장한 장소에 가는 미션을 수행했다. 드라마틱하게도 그가 고른 채널은 낚시 채널. 허탈한 표정을 지은 그는 꼼짝없이 다음날 새벽 서해안으로 향했다.

그는 "제주도 빼고 섬을 처음 와봤다"며 황당한 표정을 지었다. 이어 나PD와 낚시 내기를 했다. 나PD가 여러 어종을 낚아 올리는 동안 안재현은 한 마리도 건져 올리지 못 했다. 결국 그의 선택은 수산 시장. 해산물을 잔뜩 사서 자신이 잡은 것처럼 돌아왔다.

아침식사를 마친 후 드래곤볼 획득 게임이 진행됐다. 멤버들 눈 앞을 빠르게 지나가는 사람을 맞히는 것. 얼굴을 가리면서 지나간 사람의 정체는 바로 김대주 작가. 은지원은 '1박2일' '세 얼간이' 등을 함께 한 김대주 작가를 바로 알아봤고 드래곤볼을 얻었다.

민호와 피오는 공동 미션을 받았다. 시즌4의 소주 맞히기 '소믈리에' 미션, 시즌5 라면 맛 맞히기 '라믈리에' 미션에 이어 이번 시즌6는 햄버거 5종을 오로지 눈과 코로 음미하고 맞히는 '벅믈리에' 미션이 주어졌다. 송민호와 피오는 고심 끝에 성공하면서 드래곤볼을 모으는 목표에 한 걸음 더 가까워졌다.

마지막으로 이수근과 안재현에게 주어진 것은 바로 제기 차기. 두 사람이 합쳐서 20개 이상을 쳐야 했다. 이수근이야 워낙 제기차기 선수이지만, 문제는 안재현. 몸치로 둘째라면 서러운 안재현이 반드시 2개 이상을 쳐야만 성공이었다. 멤버들은 안재현에게 제기를 차는 방법을 전수하고, 안재현도 잔뜩 긴장한 채 연습에 나섰다.

이어 시작된 도전. 그동안의 노력이 허무하게 안재현은 제기를 뻥 차버리고는 시즌6를 끝내버렸다. 강호동은 "최고의 엔딩이다"고 말했고, 이수근은 "잠깐 긴장한 내가 미웠다"고 말했다.

홍콩 일본 한국까지, '신서유기5~6' 3개국 투어 대장정은 엔딩요정 안재현이 문을 닫았다.
 

심혁주
심혁주 simhj0930@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57.68하락 28.2210:42 01/18
  • 코스닥 : 962.09하락 2.3510:42 01/18
  • 원달러 : 1103.60상승 4.210:42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0:42 01/18
  • 금 : 55.39하락 0.3110:42 01/18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종인과 주호영
  • [머니S포토] 69차 최고위 주재하는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종인과 주호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