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미얀마서 초급 건설기능인력 60명 양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스코건설이 미얀마서 초급 건설기능인력 60명을 양성했다. /사진=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이 미얀마서 초급 건설기능인력 60명을 양성했다. /사진=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은 미얀마 양곤에서 지난 8월부터 3개월간 운영한 ‘건설기능직업훈련소’를 통해 60명의 현지초급 건설기능공을 최종 배출했다고 26일 밝혔다.

포스코건설은 ‘포스코 1%나눔재단’과 함께 미얀마 청년의 취업지원을 위해 건설기능인력 양성프로그램을 운영했다.

포스코건설은 철근·목공·전기·배관 등 기초교육을 실시하고 교육비는 전액 무상 지원했다. 또 수료생들에게는 포스코건설이 지난해 8월 수주한 미얀마의 ‘양곤 상수도 개선 공사현장’에 취업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현재 미얀마에는 숙련공이 부족해 대부분 베트남, 중국인이 현장에 근무하는 실정”이라며 “건설기능 직업훈련소 덕분에 미얀마 현지 기능 인력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0.84상승 46.2918:03 01/21
  • 코스닥 : 981.40상승 3.7418:03 01/21
  • 원달러 : 1098.20하락 2.118:03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8:03 01/21
  • 금 : 56.24상승 1.0518:03 01/21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전라남도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