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서영우 풀러스 대표 "혁신 모빌리티 위해 정부 협조 절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영우 풀러스 대표. /사진=채성오 기자
서영우 풀러스 대표. /사진=채성오 기자
“풀러스가 더 안전하고 편리한 카풀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정부의 협조가 절실합니다. 카풀운전자 등록제를 운영하는 대신 1일 운행횟수 2회 제한 등 규제를 개선해 혁신 모빌리티 사업을 실험하도록 지원해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서영우 풀러스 대표는 26일 서울 성동구 카우앤독에서 진행한 기자간담회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사업 존폐기로를 고민했던 풀러스는 서 대표 체제 하에서 환골탈태를 선언했다.

이날 서 대표는 보험사·경찰청 등 관련 업계 및 기관과의 협조를 통해 카풀서비스 안전성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구체적 계획으로 ▲카풀 추가보험 협의 ▲경찰청 긴급버튼 추가 ▲카풀운전자 등록제 등 3가지 방안을 제안했다.

현재 풀러스는 드라이버 모집 시 11단계로 구분한 승인을 거친다. 그 과정에서 자동차보험이력증서를 확인하는데 대인배상II가 주요 상품군이다. 대인배상II 보험은 대인배상I에 포함되지 않은 동승자 보호 부분이 추가되는데 관련 조항에 카풀서비스에 대한 규정이 없다. 풀러스는 대인배상II에 카풀 관련 조항이 추가되도록 보험사들과 협의하고 있다.

서 대표는 “카풀서비스를 2년반 동안 운영해본 결과 사고율은 굉장히 미미하다”며 “풀러스는 금융당국과 보험사를 대상으로 이런 장점을 부각시켜 카풀 추가보험을 만들 것”이라고 설명했다.

카풀서비스 이용중 위급 상황이 발생하면 경찰에 원스톱으로 신고하는 긴급버튼을 만들고 카풀운전자 등록제를 통해 국가가 드라이버를 관리하는 시스템 구축을 진행할 계획이다. 안전한 카풀서비스를 위해 규제당국의 협조와 제도개선이 필요한 시점이다.

서 대표는 “경찰청 긴급호출이나 범죄이력 조회는 정부와 공조가 필요한 사안”이라며 “11단계 절차를 통해 적격심사를 진행하는 시스템은 모든 카풀업체들이 공통적으로 수행하는 과정인데 이 부분에서 비효율이 심각하다. 사실 이 문제는 정부가 카풀운전자 등록제를 통해 실효성을 높였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서영우 풀러스 대표가 사업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채성오 기자
서영우 풀러스 대표가 사업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채성오 기자
이날 서 대표는 안전성 강화 정책 외에 카풀 본질에 충실한 커뮤니티를 만들고 상생하는 핵심가치 ‘풀러스 투게더’를 발표하고 다양한 비즈니스 전략을 소개했다.

풀러스는 교통난을 해소하고 택시업계와 공존하는 모델을 개발해 상생하는 방안을 강구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드라이버와 라이더간 인공지능(AI)을 활용해 매칭시스템을 고도화 하는 ‘스마트카풀’서비스를 선보이는 한편 파트너 유저에게 풀러스 주식 10%를 부여하는 이익 나눔도 실현할 계획이다. 소통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파트너 유저를 초대하고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는 타운홀 미팅도 진행할 계획이다.

서 대표는 간담회를 통해 “그동안 새로운 사업방향을 준비하면서 이렇게 설명드릴수 있는 날을 기다렸다”며 “공유경제 활성화를 위해 기존 택시업계와 상생하는 새 모델을 구축하고 교통망 문제 해결에도 적극 동참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풀러스는 누적된 고객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라이더가 카풀을 요청하면 최적의 드라이버를 연결해 주는 ‘스마트매칭’ 베타서비스를 진행할 계획이다.
 

채성오
채성오 cso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18:01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18:01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18:01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1 01/18
  • 금 : 55.39하락 0.3118:01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