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구룡포 어선 전복, 선원 1명 실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항해경 구조대가 사고 현장으로 달려가고 있다. /사진=뉴스1
포항해경 구조대가 사고 현장으로 달려가고 있다. /사진=뉴스1

2일 오전 11시16분쯤 경북 포항시 남구 구룡포 동방 약 13㎞ 해상에서 조업 중이던 자망어선 A호(4.73톤)가 전복돼 해경이 구조 작업을 펼치고 있다.

사고 어선에서는 승선원 3명이 타고 있었고 인근에서 조업 중이던 B호가 바다에 떠있던 선원 1명을 구조했다. 선장인 오 모(66) 씨는 물 위에 떠 있다가 인근 어선에 발견돼 해경이 구조했으나 의식이 없는 상태며 1명을 찾지 못했다.

해경 관계자는 "선장은 의식이 없는 상태로 병원으로 이송할 예정"이라며 "사고 선박은 뒤집힌 채 발견됐다"고 설명했다.

해경은 경비함정 7척과 해군함정 2척, 민간구조선 10척, 항공기 1대를 동원해 아직 발견되지 않은 선원 이 모(80)씨를 찾고 있다.

사고 해역에는 파고 1∼2m에 북동풍이 초속 6∼8m로 불고 있으며 수온은 16.8도다. 포항해경은 수색작업과 함께 구조 선원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홍승우
홍승우 hongkey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8:03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8:03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8:03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8:03 03/04
  • 금 : 61.44상승 0.0318:03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