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의회, 무건리훈련장 국가차원 대책마련 촉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무건리 훈련장에서 결의문 발표하는 파주시의원. / 사진제공=파주시의회
▲ 무건리 훈련장에서 결의문 발표하는 파주시의원. / 사진제공=파주시의회
'판문점 선언' 이후 지난달부터 군사분계선(MLD)으로부터 지상 5㎞ 이내 포병 사격훈련이 중지되면서 경기 파주시 무건리 훈련장에 집중돼 주민들의 피해가 커지자 파주시의회가 대책 마련을 촉구하고 나섰다.

파주시의회 의장 손배찬 등 시의원 13명은 19일 무건리 훈련장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무건리 훈련장 대책 마련 촉구 결의문'을 낭독했다. 앞서 파주시의회는 제207회 제2차 정례회 본회의에서 '국가차원의 무건리 훈련장 대책마련 촉구' 결의안을 시의원 14명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이번 결의문을 통해 시의회는 국방부가 무건리 훈련장 훈련 확대에 대해 주민을 상대로 사전 협의나 설명도 없었음을 강력히 규탄하고, 정부와 국방부에 훈련장 이전과 대체 훈련장 확보를 위해 지역의 모든 역량을 결집해 강력하게 대응할 것을 결의했다.

손배찬 의장을 비롯한 시의원 전원은 포사격으로 고통받고 있는 법원읍과 적성면 지역 주민들과 함께 한 목소리로 정부와 국방부에 대책마련을 촉구했다.

이성철 도시산업위원장은 “안보를 핑계로 한 주민생존권 위협을 즉시 중단하고, 이해관계 당사자도 모르게 진행되어 주민들의 생존권과 재산권을 심각하게 침해한 무건리 훈련장 훈련확대를 결사 반대하며, 주한미군기지 이전에 따른 평택시 등의 지원 등에 관한 특별법 수준의 지원대책 마련과 훈련장 이전과 대체훈련장 확보 등 대책 마련”을 요구했다.

한편 시의회는 이번 결의문을 국회와 국무총리실, 국방부, 경기도에 바로 전달하여 지역주민들의 생존권과 재산권을 심각성을 알리고 정부차원을 대책을 지속적으로 요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파주=김동우
파주=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15:30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15:30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15:30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15:30 01/19
  • 금 : 54.19하락 1.215:30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