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넥스원, 방사청과 591억 규모 ‘국지방공레이더’ 초도양산 계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LIG넥스원
/사진=LIG넥스원
국내 기술로 개발에 성공한 ‘국지방공레이더’가 우리 군에 본격 전력화된다.

LIG넥스원은 지난 19일 방위사업청과 ‘국지방공레이더 초도 양산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계약 금액은 591억원으로 2021년까지 양산을 진행한다.

국지방공레이더는 2011년 연구개발 주관기관으로 선정된 LIG넥스원이 개발했다. 2015년부터 시험평가를 통해 철저하게 레이더 성능을 검증, ‘전투용 적합’ 판정을 받고 지난해 6월에 양산을 위한 ‘규격화’까지 완료했다.

국지방공레이더는 3차원 능동위상배열 레이더로 작전지속 능력을 획기적으로 향상했으며 현재 운용중인 저고도탐지레이더보다 탐지거리가 더 길고 방위·거리·고도까지 탐지할 수 있다.

또한 적의 전투기, 헬기, 저공저속기는 물론 소형 무인기 등의 탐지가 가능하고 전원공급 장치를 일체형으로 탑재해 신속한 전개 및 철수가 가능하다.

LIG넥스원은 ‘국지방공레이더’ 개발과정에서 축적한 노하우와 경험을 기반으로 향후 국내 감시정찰 분야에 대한 지속적인 기술력향상은 물론 해외 수출시장 기반 확보에도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LIG넥스원 관계자는 “국지방공레이더는 부품 대비 국산화율이 98.4%, 소프트웨어국산화율은 100%에 달한다”며 “국내 기술로 개발된 만큼 신속하고 원활한 군수 지원과 유지보수 비용 절감 효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8.76하락 53.812:10 01/28
  • 코스닥 : 964.66하락 21.2612:10 01/28
  • 원달러 : 1114.10상승 9.712:10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2:10 01/28
  • 금 : 55.74상승 0.4212:10 01/28
  • [머니S포토] 4.7 재보궐, 대한노인회 찾은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이낙연, 코로나19 피해 '체육계 현장 목소리' 경청
  • [머니S포토] 교정본부장과 인사 나누는 박범계 신임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참석하는 김종인·주호영
  • [머니S포토] 4.7 재보궐, 대한노인회 찾은 안철수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