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kpma] 워너원 4관왕… 비투비 민혁 빚투 논란 속 수상(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워너원. /사진=2018 kpma 제공
워너원. /사진=2018 kpma 제공

그룹 워너원이 본상을 비롯해 인기상, 올레TV베스트 아티스트상, 가수상까지 4개부문에서 수상의 기쁨을 안았다. 오늘(20일) 오후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는 슈퍼주니어 이특과 배우 진세연이 사회를 맡아 '2018 KPMA(KOREA POPULAR MUSIC AWARDS)'가 진행됐다.

KT와 대한민국 주요 음악 단체인 대한가수협회, 한국대중문화예술산업총연합, 한국연예제작자협회, 한국음반산업협회, 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 한국음악저작권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한 시상식으로 제 1회 대한민국 대중음악 시상식이라는 점에 이목이 집중됐다.

이날 시상식에는 NCT127, 권병호, 더보이즈, 레드벨벳, 로이킴, 마마무, 모모랜드, 벤, 비투비, 사이먼 도미닉, 숀, 슈퍼주니어, (여자)아이들, 오마이걸, 워너원, 장덕철, 청하, 태진아&강남, 펜타곤이 참석했다.
비투비. /사진=kpma 캡처
비투비. /사진=kpma 캡처

워너원은 올레tv 베스트 아티스트상, 인기상, 본상, 대상 격인 가수상까지 4관왕의 주인공이 됐다. 워너원은 "워너블(팬클럽 명)이 우리를 위해 고생 많이 하는 거 알고 있다. 이렇게 많은 사랑 받을 수 있는 게 쉬운 일이 아닌데, 큰 사랑을 주셔서 감사드린다. 워너블에게 더욱 많은 걸 베풀어드려야 한다는 생각이다. 저희들의 모든 행복은 워너블이다. 워너블 사랑합니다. 열심히 노래하고 춤추고 다양한 모습들 보여드리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신인상부터 시작해서 짧은 시간 안에 많은 사랑을 주셔서 대상을 받게 됐다. 백지였던 워너원을 사랑으로 채워준 워너블에게 감사드린다"라고 덧붙였다.

해외일정으로 불참한 방탄소년단은 음반상의 주인공이 됐으며 ‘하트셰이커’(Heart Shaker)에 이어 올해 ‘왓 이즈 러브?’(What is love?), ‘댄스 더 나잇 어웨이’(Dance the night away), ‘예스 오어 예스’(Yes or Yes), ‘올해 제일 잘한 일’ 등을 발표하며 바쁘게 활동해온 트와이스가 음원상을 차지했다. 
/사진=kpma 캡처
/사진=kpma 캡처

부친의 과거 채무 불이행 의혹(일명 ‘빚투’ 논란)이 제기된 민혁이 속해있는 그룹 비투비가 ‘2018 대한민국대중음악시상식’(2018 KOREA POPULAR MUSIC AWARDS·이하 ‘2018 KPMA’)에서 2관왕에 올랐다. 레드벨벳 또한 그룹댄스상과 본상, 2관왕을 기록했다. 이들은 "올해 다양한 퍼포먼스를 보여드렸는데, 그 결과로 상을 받게 돼 감사드린다"라며 "2019년도에도 멋진 퍼포먼스를 보여드리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본상 첫 수상자가 된 마마무는 "뜻깊은 상을 받는 만큼 멋진 무대로 보답하는 아티스트 마마무가 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오마이걸은 데뷔 후 첫 수상의 기쁨에 울컥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로이킴 또한 "상을 주실수록 다음 노래는 어떻게 만들어야 하나 부담감도 커지고 걱정도 많아지지만 팬들과 천천히 하고 싶은, 잘하는 음악 할테니 좋은 기회가 있으면 그때 또 상을 받으러 올 수 있으면 좋겠다"며 감사인사를 건넸다. 

신인상은 (여자)아이들과 더보이즈에게 돌아갔다. 먼저 (여자)아이들은 "더욱더 열심히 하고 좋은 노래 들려드리는 (여자)아이들이 되겠다"라고, 더보이즈는 "상상 그 이상의 상을 주신 모든 분께 너무 감사드린다. 바쁜 일상 속에 누군가를 좋아한다는 게 쉽지 않다고 생각하는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항상 우리를 응원해주시는 더비(팬클럽 명)분들에게 너무 고맙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사이먼 도미닉(쌈디)는 힙합상 부문의 수상자로 선정됐다. 그는 "이 트로피는 나름 열심히 음악한 것에 대한 보상이라고 생각하겠다. 내년에도 제 방식대로 열심히 일하고 돈 벌겠다"라며 "사랑하는 가족들, 부산의 친구들, 팬분들, 그리고 소속사 AOMG 식구들, 스타일리스트 팀 등 많은 분께 감사드린다"라고 이야기했다.

숀은 인디상을 수상, 깜짝 컴백 소식을 전하며 눈기을 끌었다. 그는 "과분한 상을 주셔서 감사드린다. '웨이 백 홈'(Way Back Home)은 제 손으로 쓴 곡 중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노래다. 제겐 의미가 크다"라며 "2019년 1월 1일에 새 앨범이 나온다. 좋은 음악과 무대로 찾아뵙겠다"라고 밝혔다.

벤은 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 OST인 '갈 수가 없어'로 OST 부문 트로피를 획득했다. 그는 "올해 데뷔 9년 차가 됐는데 처음 받는 상이다. 더욱더 영광이다. 앞으로도 더 좋음 음악 하는 모습 보여드리도록 하겠다"라고 전했다.

다만 미숙한 진행은 아쉬움을 남겼다. 오마이걸은 수상 직후 무대를 준비하기까지 충분한 시간을 할애받지 못했다. 이로 인해 오마이걸의 공연 전까지 현장엔 한동안 정적이 흘렀다. MC를 맡은 이특이 “오마이걸 멤버들이 소감을 마치고 무대용 마이크를 차느라 시간이 걸린다고 한다”며 분위기를 수습했다. 관객들의 무리한 사진 촬영 시도 때문에 안전사고 발생이 우려되기도 했다.

다음은 2018 kpma 시상식 수상자 명단

▲신인상-더보이즈, (여자)아이들
▲인디상-숀
▲올레tv 베스트 아티스트상- '워너트래블' 워너원
▲솔로댄스상- 청하
▲ 그룹댄스상- 레드벨벳
▲힙합상-사이먼 도미닉
▲트로트상- 태진아X강남, 홍진영
▲제작자상- 스타쉽엔터테인먼트 김시대 대표
▲ 대중연주실연상- 권병호
▲대중가창실연상- 펜타곤
▲ 인기상- 엑소, 워너원
▲OST -벤 '갈 수가 없어'(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 OST)
▲발라드- 비투비
▲R&B-어반자카파
▲한류공연상- 슈퍼주니어
▲땡스투유상- 조용필
▲가수상- 워너원
▲음원상- 트와이스
▲앨범상- 방탄소년단
▲본상- 로이킴, 마마무, 오마이걸, 장덕철, NCT127, 모모랜드, 비투비, 레드벨벳, 트와이스, 워너원, 방탄소년단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