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친구' 박보검, 송혜교와 애틋+달달 첫 키스… "다시 돌아오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남자친구 박보검. /사진=tvN 방송캡처
남자친구 박보검. /사진=tvN 방송캡처

'남자친구' 박보검과 송혜교가 애틋한 첫 키스를 나눴다.

지난 20일 밤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남자친구'에서 김진혁(박보검 분)의 지방 발령 건으로 최 이사(박성근 분)를 호출한 차수현(송혜교 분)은 "선택하라. 태경의 꼭두각시로 길을 잃을지. 동화호텔의 이사로서 존경받을 건지"라고 최후통첩했다.

차수현은 김진혁의 인사를 되돌리려 했다. 그러나 김진혁은 "내 힘으로 돌아오겠다. 다시 되돌려놓는 거 그것도 특혜 같다"며 "저 보내달라. 제가 어떻게 제자리로 돌아오는지 지켜봐 달라"며 차수현에게 부담주지 않으려 했다.

김진혁은 차수현과 둘만의 송별회를 했다. 갈대밭을 손잡고 걸으며 둘만의 기억을 쌓았다. 김진혁은 "나는 사랑을 책으로 배웠는데. 그래 그런 게 사랑이구나 알게 됐다"며 차수현에게 마음을 표현했다.

데이트 후 차수현에게 겉옷을 벗어주느라 감기에 걸린 김진혁은 차수현의 집에서 따뜻한 차를 먹었다. 이 과정에서 김진혁은 차수현을 백허그하며 "욕심이 끝도 없다"고 말했고 포옹까지 했다.

남자친구 박보검. /사진=tvN 방송캡처
남자친구 박보검. /사진=tvN 방송캡처

정우석(장승조 분)은 김진혁의 발령 소식을 전해 듣고 "왜 관심이 많으냐?"는 차수현의 말에 "좋아하는 여자 일이니까"라고 답하며 마음을 표현했다. 김화진(차화연 분)은 정우석의 이별 소식에 차수현과 이혼이 차수현을 풀어주기 위한 것임을 알아차렸다.

이후 김진혁은 속초로 떠났다. 속초에 도착하자 차수현과 전화 통화를 했다. 특히 "속소가 낯설지는 않은데 대표님 얼굴이 아른아른 거려요. 한 걸음 뗄 떼마다 차수현, 차수현, 차수현 이러고 걷고 있어요"라고 애정을 표현했다. 속초 호텔에서 일을 하고 있던 김진혁에게 남명식(고창석 분)이 찾아왔다. 바로 가면무도회에 참석시키기 위한 것. 

남명식은 김진혁에게 "차수현 대표님 남자친구 모시러 온 거다"라고 말했다. 가면무도회장에 도착한 김진혁은 가면을 쓰고 무도회장으로 입성했다. 그리고 차수현을 단번에 찾아내 밖으로 데리고 나왔다. 카운트다운이 끝나자마자 가면을 벗고 얼굴을 드러냈다. 그리고 김진혁과 차수현은 첫 키스를 했다.

한편 tvN '남자친구'는 한번도 자신이 선택한 삶을 살아보지 못한 수현과 자유롭고 맑은 영혼 진혁의 우연한 만남으로 시작된 설레는 감성멜로 드라마. 매주 수, 목요일 밤 9시30분에 방송된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87상승 30.9215:30 03/02
  • 코스닥 : 923.17상승 9.2315:30 03/02
  • 원달러 : 1124.00상승 0.515:30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15:30 03/02
  • 금 : 64.23하락 0.0615:30 03/02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