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오 "2차 북미정상회담 내년초 개최 희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6월12일 싱가포르 카펠라호텔 센토사에서 정상회담을 가진 도널드 트럼프 미국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사진=로이터
지난 6월12일 싱가포르 카펠라호텔 센토사에서 정상회담을 가진 도널드 트럼프 미국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사진=로이터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20일(현지시간) 2차 북미정상회담과 관련해 "우리는 북한과 계속 만날 것이며 새해 첫날에서 너무 멀지 않은 시기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만나기를 바라고 있다"고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캔자스주 위치타 지역 라디오방송 KNSS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우리는 여전히 김 위원장의 비핵화 약속이 이행되도록 애쓰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새해 첫날에서 너무 멀지 않은(not too long after the first of the year) 시기에 두 정상이 함께 만나 미국을 향한 (핵무기) 위협 문제에서 진전을 꾀할 것"이라고 말했다.

1년 전에 비해 상황이 분명히 나아졌느냐는 질문에 대해서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면서 "더 이상의 미사일 실험도, 더 이상의 핵실험도 없다. 우리는 지금 더 나은 위치에 있다"고 말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대통령과의 업무관계에 대한 질문에 "대통령을 위해 2년간 일했는데 처음엔 중앙정보국(CIA) 국장, 지금은 국무장관을 하고 있다"며 "매일 대통령과 대화하며 하루 한번 이상 만나기도 한다"고 답변했다.

그는 중국과의 관계에 대해 "중국이 미국에 가하는 위협을 장기적으로 지켜볼 필요가 있다"면서 "우리는 중국이 우리의 재산을 유용하고 지적재산권을 훔치는 것을 본다"고 말했다.

이어 "그들이 우리의 제품을 받아들이고 우리 상품이 거기서 팔릴 수 있도록 하고, 우리의 재산을 훔치지 않도록 설득할 수단과 방법을 다양하게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강영신
강영신 lebenskunst@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