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in픽처] ‘황금돼지해’가 떴습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임한별 기자, 촬영협조=국립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천안)
/사진=임한별 기자, 촬영협조=국립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천안)
기해년(己亥年) 황금돼지해 새 아침이 밝았다. 


과거부터 우리 민족은 돼지가 '부'(富)와 건강을 가져다주는 동물이라 믿었다. 한자로 화폐인 ‘돈’과 음이 같은 '돈'(豚)을 쓴 이유도 같다. 돼지꿈을 꾸면 복권을 사는 것도 마찬가지다. 


돼지는 신화 속에 신의 뜻을 전하는 동물로 등장하고 현실에서 하늘에 바치는 신성한 재물로도 쓰인다. 게으르다는 편견도 있지만 누울 자리를 항시 깨끗이 하고 대소변을 가리며 서두르는 법이 없는 영리함도 갖췄다. 윷놀이의 도가 돼지라는 의미를 빌려 쓰는 이유이기도 하다.


올해 우리나라는 1인당 국민총생산(GDP) 3만달러 시대를 맞아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중 선진국 대열에 합류할 것으로 전망된다. 하지만 그 내면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자영업자는 셔터를 내리고 청년들은 일자리를 찾아 방황하는 양면성도 존재한다.


한국 정부는 올해 경제정책 핵심 키워드로 ‘경제활력 제고’를 내걸고 경제체질 개선에 나섰다. 기해년 우리 경제가 황금돼지처럼 한발씩 앞으로 나아가 더 풍요로워지길 기원한다.

☞ 본 기사는 <머니S> 제573호(2019년 1월1~7일)에 실린 기사입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5.69상승 31.1414:56 01/21
  • 코스닥 : 978.83상승 1.1714:56 01/21
  • 원달러 : 1098.70하락 1.614:56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4:56 01/21
  • 금 : 56.24상승 1.0514:56 01/21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택배노동자 과로사대책위와 포옹하는 우원식 의원
  • [머니S포토] 주호영 "방심위원장에 정연주 검토한다면 즉각 철회하라"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