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입구역 상가 화재, 5개동으로 번져… 4시간 만에 진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새해 첫날인 1일 새벽 5시20분쯤 서울 지하철 2호선 홍대입구역 근처 1층짜리 상가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담당 소방서 인력과 장비를 총동원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해 오전 9시쯤 불길을 잡았다.

이 화재로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건물 안에 있던 30여명이 대피했다. 또 불이 인근 상가 5개동으로 번져 점포 10여곳이 불길에 휩싸였다.

소방당국은 “불이 난 점포들은 법정 규모상 소방시설이 설치되지 않는 대상”이었다며 “상가 내부에 스프링클러가 별도로 설치돼 있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불이 시작된 점포의 업주 등을 대상으로 화재원인과 정확한 피해규모를 조사 중이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