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랭이 오빠' 강성훈, YG와 전속계약 해지… 젝키 활동 중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강성훈은 젝스키스 멤버로서 모든 활동을 중단한다고 밝혔다./사진=강성훈 인스타그램
가수 강성훈은 젝스키스 멤버로서 모든 활동을 중단한다고 밝혔다./사진=강성훈 인스타그램
그룹 젝스키스 강성훈이 YG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해지됐다. 강성훈은 1일 자신의 공식 팬카페 후니월드에 '공식입장'이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하며 향후 거취에 대해 밝혔다.

글에서 강성훈은 "오해들이 거듭 일어나며 입장을 밝히는 데 한없이 조심스러웠다"며 "심리적 건강 문제 등으로 인해 복귀 시기를 예측할 수 없는 상황으로 젝스키스 활동이 미뤄지는 것이 팀에 큰 폐를 끼친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이어 "많은 고민을 거듭한 끝에 YG 엔터테인먼트와 상의하에 2018년 12월31일자로 전속계약을 해지하는 것으로 합의했으며 젝스키스로서의 모든 활동을 내려놓고자 한다"며 "오랜 공백에도 기다려준 팬들, 반갑게 맞아준 분들의 기대에 부응하지 못해 죄송하다. 나와 관련된 일로 피해를 입은 젝스키스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강성훈은 지난 9월 단독 팬미팅과 관련한 사기 혐의 및 팬 기만 논란 등으로 잦은 구설에 올랐다. 이후 그는 젝스키스 콘서트 무대에 오르지 못했고 지난 11월 팬 약 70명으로부터 개인 팬클럽 후니월드와 함께 고소를 당하는 등 계속된 논란을 면치 못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9.93하락 49.0612:11 01/26
  • 코스닥 : 997.64하락 1.6612:11 01/26
  • 원달러 : 1102.30상승 1.612:11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2:11 01/26
  • 금 : 55.41상승 0.2112:11 01/26
  • [머니S포토] 서울시민에게 하트 보내는 박영선
  • [머니S포토] 이재명 경기도지사, 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와 함께
  • [머니S포토] 침통한 정의당 "국민께 좌절감 안긴 점 잘 알아" 연신 사과
  • [머니S포토]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김태년'
  • [머니S포토] 서울시민에게 하트 보내는 박영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