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골든디스크] 로이킴·청하, 디지털음원 본상 수상 "뿌듯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로이킴이 5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제33회 골든디스크어워즈’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사진=뉴스1
가수 로이킴이 5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제33회 골든디스크어워즈’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사진=뉴스1

가수 로이킴과 청하가 본상을 수상했다.

5일 오후 5시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제33회 골든디스크 어워즈가 열렸다.

이날 첫번째 본상 수상자로 호명된 가수는 로이킴과 청하였다. 시상은 정해인이 맡았다.

로이킴은 "골든디스크에 오랜만에 왔다. 신인상을 방탄소년단과 함께 받았었는데 이렇게 본상을 받아 뿌듯하다"고 말했다.

청하는 "솔로 데뷔 이후에 골든디스크는 처음인데 좋은 자리에 초대해줘 감사하다. 이 상은 내 대신 내 앨범에 신경써주는 분들 덕분에 받은 것 같다"고 밝혔다.
 

강영신
강영신 lebenskunst@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3.04상승 20.7218:03 08/02
  • 코스닥 : 1037.80상승 6.6618:03 08/02
  • 원달러 : 1150.90상승 0.618:03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8/02
  • 금 : 73.90상승 0.2218:03 08/02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취재원과 인사 나누는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잠룡 이낙연, '코로나19 직격타' 실내체육시설 방문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