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필리핀] 전반전서 실수 연발… 아쉬웠던 구자철·정우영·이용 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은 7일 오후 10시30분(한국시간)부터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알마쿱 스타디움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1차전에서 슈팅을 날리고 있는 한국 대표팀의 공격수 황의조(가운데). /사진=뉴스1
한국은 7일 오후 10시30분(한국시간)부터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알마쿱 스타디움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1차전에서 슈팅을 날리고 있는 한국 대표팀의 공격수 황의조(가운데). /사진=뉴스1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필리핀의 밀집수비에 다소 고전함과 동시에 실수가 연이어 발생하면서 전반전을 0-0으로 마쳤다. 

한국은 7일 오후 10시30분(한국시간)부터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알마쿱 스타디움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1차전에서 필리핀과 맞대결을 펼치고 있다.

점유율을 70% 가까이 끌어올리며 공세에 나선 한국이었지만, 문전 앞에서 세밀함이 다소 떨어지면서 좀처럼 공격 기회를 가져가지 못했다. 많은 선수들이 다소 몸이 무거워 보였다. 부상을 털어내고 최근 대표팀에 합류한 김진수와 이재성은 왼쪽 측면에서 필리핀 수비를 좀처럼 뚫어내지 못했다. 구자철도 간간히 좋은 볼터치를 보였으나 2선에서 좋은 기회를 연출하지 못했다.
 
기성용과 함께 더블 볼란치로 나선 정우영은 빌드업 과정에서 패스 미스를 연발하며 공격 흐름을 끊었다. 이용 역시 활발한 움직임으로 공격 활로를 모색했지만, 공격 상황에서 실수를 연발하며 아쉬움을 남겼다.
 

김현준
김현준 hjsoo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8.99상승 68.3618:03 01/25
  • 코스닥 : 999.30상승 19.3218:03 01/25
  • 원달러 : 1100.70하락 2.518:03 01/25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5
  • 금 : 55.20하락 0.2918:03 01/25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 [머니S포토] 서울시장 출마 선언 하루 앞둔 박영선, 스마트 슈퍼 방문
  • [머니S포토] 배달 라이더 찾아간 '오세훈'
  • [머니S포토] 4.7 재보궐, 우상호가 꿈꾸는 서울 모습은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