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최고가 전세 아파트, '8억·5.5억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전남 최고가 전세 아파트, '8억·5.5억원'
지난해 광주·전남지역에서 거래된 전세 최고가 아파트는 '남구 봉선동 한국아델리움1단지'와 '무안군 삼향읍 남악리에 있는 펠리시티리버뷰5차'로 각각 8억, 5억5000만원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부동산정보서비스 직방이 '2018년 국토교통부의 아파트 전세 실거래가'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전국 전세 최고가 아파트 단지는 서울시 성동구 성수동1가 갤러리아포레로 11월에 50억원(전용 217.38㎡), 전용 3.3㎡당 6085만원을 기록했다. 

광주지역 전세 최고가는 11월에 거래된 남구 봉선동 한국아델리움1단지(155.82㎡) 1층으로 전세보증금은 8억원(전용 3.3㎡당 1695만원)으로 나타났다.

전남에서는 10월에 거래된 무안군 삼향읍 남악리 펠리시티리버뷰5차(246.39㎡) 23층으로 전세보증금은 5억5000만원, 전용 3.3㎡당 737만원을 기록했다.

광주 전용면적 3.3㎡당 전세 최고 거래가 아파트는 2월에 거래된 '남구 봉선동 제일풍경채엘리트파크(84.96㎡) 11층'으로 1866만원으로 나타났다.이 아파트의 전세보증금은 4억8000만원이었다.

전남 전용면적 3.3㎡당 전세 최고 거래가 아파트 단지는 5월에 거래된 '여수 웅천지웰2차(112.76㎡) 23층'으로 1318만원으로 나타났다. 이 아파트이 전세보증금은 4억5500만원이었다.

광주 가구당 평균 전세 최고가 아파트는 '남구 봉선동 한국아델리움1단지(410가구) 6억4214만원', 전남은 '순천시 왕지동 순천왕지롯데캐슬(1161가구) 3억6833만원'인 것으로 조사됐다.

박윤태 직방 매니저는 "전세 최고 거래가 단지들은 조망권의 차별성과 업무 및 여가생활의 편리성 등 지역 내 랜드마크로 높은 거래가를 나타냈다"면서 "임차시장에서도 최근 삶의 질에 대한 관심과 선호가 증가함에 따라 인기를 유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twitter facebook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