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코나EV, 싱가포르 차량 호출 서비스 첫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나EV. /사진=현대자동차
코나EV. /사진=현대자동차
현대차의 대표 전기차 모델인 코나 일렉트릭(EV)이 싱가포르 공유경제시장에 본격적으로 뛰어든다. 현대자동차는 동남아시아 최대 차량 호출 서비스 기업인 그랩(Grab)이 최근 코나EV를 활용한 카헤일링 시범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16일 밝혔다.

현대차는 이번 서비스 론칭을 위해 코나EV 20대를 그랩 측에 공급했다. 그랩은 연내 총 200대의 코나EV를 구매할 예정이다.

그랩은 먼저 공급받은 코나EV 20대를 소속 운전자에게 모두 제공했다. 그랩 드라이버는 그랩 측으로부터 코나EV를 대여한 뒤 현지 고객에게 카헤일링 서비스를 제공해 수익을 창출한다.

코나EV의 경쟁력 있는 1회 충전 주행거리는 현지 차량 호출서비스에 최적화된 모델로 꼽힌다. 그랩 드라이버들의 일평균 운행거리는 200~300㎞에 불과하다. 하지만 코나EV는 1회 충전으로 400㎞ 이상 달릴 수 있어 충전 걱정 없이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 또 급속 충전기로 충전 시 30분 내로 80%까지 충전이 가능해 충전을 위해 소요되는 시간도 절약할 수 있다.

현대차는 그랩과의 이번 협업으로 동남아 전기차시장에 신속하게 진입, 시장 선점의 기회를 갖는 동시에 혁신기업 이미지를 더욱 제고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코나EV를 활용한 카헤일링 서비스 론칭으로 동남아시아에 현대차의 친환경차 브랜드 이미지를 더욱 확고히 할 수 있을 것”이라며 “그랩과 같은 현지 유력 기업과의 파트너십을 앞세워 자동차 신흥시장으로 급부상 중인 동남아시아에서의 위상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지완
이지완 lee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6.86상승 4.3315:30 07/28
  • 코스닥 : 1035.68하락 10.8715:30 07/28
  • 원달러 : 1154.60상승 4.515:30 07/28
  • 두바이유 : 73.52하락 0.1815:30 07/28
  • 금 : 73.02상승 1.4315:30 07/28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당정청…오늘 '2단계 재정분권 추진안' 발표
  • [머니S포토] 與 송영길, 6.25 참전 외손녀 '주한 호주대사' 접견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