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정한♥' 황인영 임신설 해프닝… "뱃살이에요, 푸하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황인영 임신설 부인. /사진=스타피그 제공
황인영 임신설 부인. /사진=스타피그 제공

배우 황인영이 둘째 임신설을 해명했다. 황인영은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임신 6개월로 복귀. 돌잔치에 긴장해 조금 빠졌던 배가 다시 6개월 배로. 나는 예전으로 돌아갈 수 있을까?"라는 글과 함께 배가 불룩 나온 사진을 올렸다.

지인들은 둘째 임신으로 오해했고 "벌써 둘째? 축하해~ 건강관리 잘해" 등 축하 댓글을 달았다. 해당 게시물은 "황인영, 둘째 임신"으로 기사화까지 됐다. 이에 황인영은 직접 "임신 아닌데. 푸하하하. 늘어난 뱃살인데"라는 댓글을 쓰며 임신설을 해명했다.

황인영의 소속사 또한 "황인영이 인스타그램에 올린 사진은 남편 류정한과 둘째 계획을 이야기하며 장난을 치다가 올린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로써 황인영의 둘째 임신설은 단순 해프닝으로 종결됐다.

황인영은 뮤지컬 배우 류정한과 지난 2017년 3월 결혼식을 올렸다. 지난해 1월 첫 딸을 낳고 육아에 전념 중이다.

한편 황인영은 1999년 영화 '댄스댄스'로 데뷔했다. 이후 '외출', '피아노', '연개소문', '여자는 다그래', '오늘만 같아라', '그대 없인 못살아', '달콤한 비밀', '징비록', '무림학교' 등의 드라마에도 출연해다.

류정한은 1997년 뮤지컬 '웨스트사이드 스토리'로 데뷔, 이후 '마스터 클래스', '브로드웨이 42번가', '아가씨와 건달들', '지킬 앤 하이드', '쓰릴미', '몬테크리스토 백작', '엘리자벳', '잭 더 리퍼' 등에 출연하며 뮤지컬계 스타로 자리매김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62하락 4.810:10 07/26
  • 코스닥 : 1057.62상승 2.1210:10 07/26
  • 원달러 : 1153.00상승 2.210:10 07/26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0:10 07/26
  • 금 : 72.25상승 0.8210:10 07/26
  • [머니S포토] 송영길 '백제 발언' 충돌 심화…"與 다시 지역주의의 강 돌아가서는 안 돼"
  • [머니S포토] 이준석 "우리당 탄핵으로 서로 헐뜯는 문화 사라지게 했다"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송영길 '백제 발언' 충돌 심화…"與 다시 지역주의의 강 돌아가서는 안 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