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혼남녀 73%, "데이트 횟수로 다툰 적 있다"… 월 5회가 적절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결혼정보회사 듀오가 201년 12월 26일부터 2019년1월 13일까지 미혼남녀 총 386명(남 180명, 여 206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데이트 횟수’에 대한 설문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미혼남녀 10명 중 8명(81.6%)이 ‘데이트 횟수와 애정전선은 관련이 있다’고 답했다.
/사진=듀오
/사진=듀오

데이트 횟수로 다툰 경험이 있는 사람은 전체 응답자 중 73.3%였으며, 미혼남녀가 데이트 횟수로 다툰 이유는 주로 ‘연인이 나 아닌 다른 사람과 보내는 시간이 많은 것 같아서’(34.7%)였다. ‘연애 초반과 비교해서 데이트 횟수가 줄어들어서’(30.8%)도 다툼의 원인 중 하나였다.

여성은 ‘연애 초반과 비교해서 줄어든 것 같아서’(43.7%), 남성은 ‘나 아닌 타인과 보내는 시간이 많은 것 같아서’(38.3%)를 가장 많이 꼽았다.

데이트 횟수로 갈등이 있을 때 대처 방법은 ‘서로 충분한 대화를 한다’(39.1%)가 가장 일반적이었다. 이어서 ‘데이트가 가능한 시간을 맞춘다’(33.9%)가 2위를 차지했다. ‘연애 초반처럼 데이트 횟수를 늘린다’(20.5%)는 의견도 있었다.

미혼남녀가 생각하는 적절한 데이트 횟수는 평균 월 5회였고 ‘월 4~5회’가 적절하다는 답변이 52.1%로 가장 많았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6.03상승 1.1418:01 08/12
  • 금 : 1807.20하락 6.5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