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럼블피쉬' 최진이 득남, "새로운 세상이 열리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진이 득남. /사진=롱플레이뮤직
최진이 득남. /사진=롱플레이뮤직

버즈 윤우현과 럼블피쉬 최진이가 부모가 됐다. 윤우현과 럼블피쉬 최진이는 지난 12일 건강한 아들을 품에 안았다. 윤우현은 최근 자신의 SNS에 "새로운 세상이 열리다. 여보 고마워"라는 말로 기쁨을 드러냈다. 지난 13일 공연에서도 "절대 잊지 못할 공연이 될 것 같다"고 말하며 기쁜 마음을 관객과 나눴다.

2010년부터 교제해온 두 사람은 2017년 3월 결혼에 골인했고 1년 10개월 여만인 올해 부모가 됐다.

윤우현은 2003년 버즈로 데뷔해 '겁쟁이', '남자를 몰라', '가시', '나에게로 떠나는 여행', '사랑은 가슴이 시킨다', '모놀로그' 등의 곡으로 사랑받았다. 2014년 8년 만에 원년멤버로 재결합하고 앨범과 공연 활동을 펼치고 있다.

2004년 4인조 밴드 럼블피쉬의 보컬로 데뷔한 최진이는 '예감 좋은 날'과 '으라차차', '아이 고'(I Go) 등의 히트곡을 냈다. 멤버들의 탈퇴로 2010년부터 솔로로 활동 중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5.83하락 8.5911:30 07/26
  • 코스닥 : 1056.63상승 1.1311:30 07/26
  • 원달러 : 1152.60상승 1.811:30 07/26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1:30 07/26
  • 금 : 72.25상승 0.8211:30 07/26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카카오뱅크 청약 접수 돌입
  • [머니S포토] 서욱 장관 "청해부대 장병 백신 접종에 관심·노력 부족"
  • [머니S포토] 송영길 "민주당 후보들 간 지역주의 논란 벌어지는 것 매우 유감스러"
  • [머니S포토] 이준석 "우리당 탄핵으로 서로 헐뜯는 문화 사라지게 했다"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카카오뱅크 청약 접수 돌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