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친구' 송혜교, 박보검과 미래약속→ 이별위기 극복할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남자친구 송혜교 박보검. /사진=tvN 방송캡처
남자친구 송혜교 박보검. /사진=tvN 방송캡처

'남자친구' 송혜교가 박보검과 미래를 약속한 가운데 박보검의 어머니 백지원의 이별 애원에 눈물을 삼키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16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남자친구’(극본 유영아, 연출 박신우) 13회에서는 서로에 대한 굳건한 사랑을 다지는 차수현(송혜교 분)과 김진혁(박보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어 김진혁의 어머니 주연자(백지원 분)가 차수현에게 “헤어져달라”고 요구하는 모습이 대조적으로 그려졌다.

이날 수현은 진혁의 가족과 첫 식사를 나눴다. 수현은 자신이 겪어보지 못했던 소박하지만 예쁜 진혁의 삶을 함께 했고, 이로 인해 두 사람은 한 발자국 더 가까워졌다. 집으로 돌아가던 중 수현은 태경그룹 정회장 기일에 가야 하는 자신을 위해 식사 약속이 취소됐다고 말해준 진혁에게 미안한 마음을 내비쳤다. 이에 진혁은 수현을 향한 확고한 믿음을 보여줘 감동을 안겼다.

더욱이 진혁이 수현에게 깊어진 마음을 온전히 담아낸 프러포즈를 전해 설렘을 유발했다. 진혁은 호텔 웨딩 화보 촬영을 하며 수현을 떠올렸고, 부케를 챙겨 수현의 집을 방문했다. 진혁은 부케를 든 수현을 보며 미래를 함께 하자고 고백했다. 그러나 대답을 기다리는 진혁과 달리 수현은 말을 돌리며 자리를 피해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이후 수현은 진혁의 프러포즈에 망설일 수 밖에 없는 자신의 상황을 토로해 마음을 아리게 했다. 진혁은 다시 한 번 진심을 고백하며 수현의 마음을 두드렸다. 이어 진혁의 프러포즈를 승낙하는 수현의 모습이 뭉클함을 선사했다.

하지만 행복도 잠시, 두 사람의 사랑으로 인해 진혁 가족의 평범한 행복이 흔들리기 시작했다. 김진혁의 어머니 주연자에게 찾아온 지인은 “우리 아들 호텔에 취직시켜줘. 호텔 대표랑 그런 사이니까 들어가기 수월했을 거 아니야”라고 억지 부탁들 했기 때문. 주연자는 차수현과 연락하려고 백방으로 노력했지만 실패했다. 결국 주연자는 이대찬(김주헌 분)을 통해 장미진(곽선영 분)에게 자신의 쪽지를 전달했다.

차수현과 만나게 된 주연자는 “우리 진혁이와 제발 헤어져주세요. 동네 사람들이 진혁이가 정상적으로 입사한 게 아니라고 하더라”라며 이별을 부탁했다. 차수현은 생각지도 못한 주연자의 반대에 말없이 눈물만 하염없이 흘렸다.

과연 차수현이 주연자의 말을 듣고 김진혁과 이별할지, 아니면 주위의 반대와 어려움에도 서로에 대한 마음을 숙이지 않고 사랑을 이뤄나갈지 귀추가 주목된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3.79상승 1.5618:01 07/23
  • 금 : 71.43상승 2.76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