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피자집 솔루션 중단, 논란 속 시청률 하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골목식당 피자집 솔루션 중단. /사진=SBS 방송캡처
골목식당 피자집 솔루션 중단. /사진=SBS 방송캡처

'골목식당' 피자집 솔루션이 중단된 가운데 시청률이 소폭 하락했다. 오늘(17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6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골목식당'은 8.0%, 8.6%의 전국일일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이 기록한 1부 10.2%, 2부 10.4%보다 각각 2.2%포인트, 1.8%포인트 하락한 수치이나 동시간대 예능 1위의 기록이다. 동시간대 방영된 MBC '라디오스타'는 1부 4.2%, 4.0%로 2위 자리를 유지했고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1.4%를 기록하며 3위에 그쳤다.

골목식당 피자집 솔루션 중단. /사진=SBS 방송캡처
골목식당 피자집 솔루션 중단. /사진=SBS 방송캡처

이날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피자집 사장은 백종원과 약속한 대로 시식단 20명을 상대로 닭국수와 잠발라야를 선보였다. 음식을 맛본 시식단 20명은 전원 ‘재방문 의사 없음’을 택했고, 사장은 “음식이 다소 생소할 수 있다”며 “(한국인들이) 평소에 익숙한 걸 드시려고 하는 성향이 많다”며 핑계를 댔다.

이에 백종원은 “손님들이 음식을 이해를 못했다고 하면 안 된다”며 “남을 상대하는 일을 한다면, 자기 눈높이에서만 누굴 평가하고 판단하는건 위험하다. 맛이 없어서 점수를 안 준 것이라는 걸 알아야 한다”고 말했다.

백종원은 결국 솔루션 중단을 통보하며 “솔루션은 못 드려도 조언을 드릴 수 있다. 단 조언을 못 받아들으면 식당을 그만두라고 하고 싶다”고 충고했다.

이후 피자집 사장은 “안타깝다. 어려운 기회가 찾아왔는데 준비도 미흡했다. 너무 이른 시기에 행운이 찾아온 거 같다”며 “그래도 좋은 경험이었고 많은 공부가 됐다. 사람과 사람 관계라는 게 일이 얽히다 보니 힘들어지게 됐다. 저를 질책하셨지만 개인적으로는 존경하는 분이고 나중에 저에게 피와 살이 돌아올 거라고 생각하고 있다”고 아쉬움을 전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2.53상승 7.5818:01 07/27
  • 코스닥 : 1046.55하락 1.0818:01 07/27
  • 원달러 : 1150.10하락 4.918:01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8:01 07/27
  • 금 : 71.59하락 0.6618:01 07/27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연일 계속되는 폭염'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