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드론용 수소연료전지팩’ 국내 첫선… 2시간 이상 비행 가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두산이 신성장 동력으로 추진하고 있는 수소연료전지, 협동로봇, 전기차용 전지박사업의 본격적인 성장에 박차를 가한다.

/사진=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 홈페이지 캡처
/사진=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 홈페이지 캡처
㈜두산의 자회사인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은 24일 개막한 ‘2019 드론쇼코리아’에서 2시간 이상 장시간 비행이 가능한 드론용 수소연료전지팩을 국내에서 처음으로 선보였다.

26일까지 사흘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9 드론쇼코리아’는 국내 최대 규모의 드론 전문 전시회로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은 이번 전시회의 메인 스폰서로 참여한다. 또한 그룹 최고기술책임자(CTO)인 이현순 부회장, 동현수 ㈜두산 부회장, 그룹 CDO(최고디지털경영자) 형원준 사장도 드론쇼코리아를 방문해 드론과 관련된 최신 트렌드와 기술동향을 살펴볼 예정이다.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은 참가 업체 가운데 가장 큰 규모인 270㎡의 전시장을 꾸렸다. 이 곳에서 드론용 수소연료전지 제품을 소개하고 ▲드론 원격조종 비행 솔루션 ▲드론을 활용한 산업시설 및 설비 점검 ▲드론 조명 ▲수소용기 교체 시연 등 다양한 기술을 선보인다.

특히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은 이번 전시에서 원격조종 비행 솔루션을 처음으로 시연한다. 부산 벡스코에서 약 300km 떨어진 경기도 이천 두산베어스파크에 있는 드론에 경로를 전송하면 명령을 받은 드론이 입력한 경로대로 상공을 비행한다.

관람객들은 전시회장 스크린을 통해 드론의 비행영상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원격조종은, 장시간 지속하는 에너지원과 더불어 비가시권 드론 비행에 필요한 기반기술이다.

이두순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 대표는 “두산의 신뢰성 높은 연료전지 원천기술을 바탕으로 개발된 수소연료전지팩은 기존 배터리 드론의 한계였던 10~30분의 짧은 비행시간을 2시간 이상으로 늘릴 수 있다”며 “앞으로 수소 공급 네트워크와 고객 맞춤형 솔루션을 확대하고모바일 앱, IoT 기반의 드론 디지털 플랫폼을 구축함으로써 드론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2.20상승 6.0115:00 06/24
  • 코스닥 : 1012.82하락 3.6415:00 06/24
  • 원달러 : 1135.20하락 2.515:00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5:00 06/24
  • 금 : 73.43상승 0.9115:00 06/24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과방위 또 파행' 회의장 퇴장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