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로 또 같이' 심진화♥김원효 "결혼 7년차, 이제 2세 갖고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따로또같이 심진화 김원효. /사진=tvN 방송캡처
따로또같이 심진화 김원효. /사진=tvN 방송캡처

개그맨 김원효, 심진화의 2세계획이 공개됐다. 지난 27일 방송된 tvN 예능 ‘따로 또 같이’에서는 김원효 심진화 부부가 홍성흔 김정임 부부, 허영란 김기환 부부와 ‘맛의 도시’ 전주를 여행하는 모습이 담겼다.

모든 부부가 서로를 생각하고 고마워하는 마음이 깊었지만 가장 돋보였던 한쌍은 김원효와 심진화였다. 개그맨답게 일상에서도 적절한 개그를 구사하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유지했다.

김원효와 심진화는 지난 2011년 5월 열애 사실을 공개했으며, 같은 해 9월 웨딩마치를 울렸다. 김원효와 심진화는 “결혼 3년차에는 조급했다. 그로부터 2년 뒤엔 갖기로 했는데 안 생겨서 걱정된다”고 솔직하게 전했다. 심진화도 “이제는 2세를 갖고 싶은데 쉽지가 않다”고 고충을 털어놨다.

이어 김원효는 “아내가 에너지를 뺐으면 좋겠다. 2세가 태어나야 하기 때문에 다른 사람들의 일에 힘을 좀 뺐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그의 말에 따르면 심진화는 지인들의 경조사를 열심히 챙긴다고 한다.

김정임은 “경험상 조급해하지 않고 기다리면 인연이 찾아오더라”고 부모와 자식에 대한 생각을 덧붙였다.

아직 아기가 없지만 김원효 심진화의 부부애는 대단했다. 심진화는 “다시 태어나면 지금보다 연애를 10배로 많이 하고 결혼은 김원효랑 하겠다”고 말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