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균 양평군수, 양평병원 응급실 방문해 의료종사자 격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8일 정동균 양평군수(사진 맨 왼쪽)가 관내 유일한 지역응급의료기관인 양평병원을 방문해 응급실을 둘러보고 응급의료종사자들을 격려했다. / 사진제공=양평군청
28일 정동균 양평군수(사진 맨 왼쪽)가 관내 유일한 지역응급의료기관인 양평병원을 방문해 응급실을 둘러보고 응급의료종사자들을 격려했다. / 사진제공=양평군청
경기 양평군은 정동균 양평군수가 28일 관내 유일한 지역응급의료기관인 양평병원을 방문해 응급실을 둘러보고 응급의료에 종사하는 직원들을 격려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지난해 군의 지원(군비 4억3300만원, 자부담 5000만원)으로 새롭게 단장한 응급실을 둘러보고 양평군민의 귀중한 생명보호를 위한 응급의료의 최 일선에서 노고가 큰 종사자들을 격려하기 위해서다.

양평병원은 양평관내 유일한 응급의료기관으로 1982년부터 지역사회 보건의료를 담당하고 2001년부터 지역응급의료기관으로 지정돼 연간 2만5000여명의 응급환자를 진료하는 등 지역응급의료기관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수행하고 있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양평군 응급의료 현안사항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로 개선대책을 마련토록 관계관에게 지시하는 등 양평군 응급의료 개선을 위한 인적, 물적 지원과 중증질환자에 대한 상급병원 후송(전원)체계도 경기도 닥터헬기사업과 연계해 추진하도록 지시했다.

정 군수는 “양평병원의 응급실이 없을 경우 간단한 처치로 생명을 구할 수 있는 경상환자도 인근의 구리시나, 서울지역의 응급실을 이용해야 하는 등 주민불편이 불 보듯 뻔한 사실이므로 양평병원이 지역응급의료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잘 감당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며 응급의료에 대한 사명감을 갖고 종사하는 양평병원 의료진의 노고를 격려하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에 오세중 양평병원 이사장도 “양평군민의 건강지킴이로서 지역 응급의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