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전 패배 후 이란 떠나는 케이로스 감독 “내 커리어 중 최고의 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8년 동안 이끌었던 이란 축구 대표팀 감독직에서 물러나는 카를로스 케이로스 감독. /사진=로이터
8년 동안 이끌었던 이란 축구 대표팀 감독직에서 물러나는 카를로스 케이로스 감독. /사진=로이터

지난 8년간 이란 축구 대표팀을 이끌었던 카를로스 케이로스 감독이 지휘봉을 내려놓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43년 만의 아시안컵 정상을 노렸던 이란은 28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알아인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준결승에서 일본에 0-3으로 패했다. 

이미 아시안컵 대회 직전 이번 대회를 마지막으로 이란 감독직을 내려놓을 것이라고 전망됐던 케이로스 감독은 일본전 패배 후 본인의 사퇴 의사를 공식적으로 밝혔다.

케이로스 감독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많은 얘기를 할 게 없는 패배였다”라며 “우리가 실수로 골을 내준 뒤 감정적인 플레이로 무너졌다”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환상적인 이란 선수들과 모험이 매우 자랑스러웠다는 점을 말하고 싶다. 그들은 결승에 오를 자격이 충분했지만, 여기서 끝나버렸다. 그러나 지금까지 여정에 매우 만족하고 자랑스럽게 생각하고 있다. 또한 8년 동안 이 팀에서 선수들을 지휘한 것에 감사할 따름이다. 팬들에게 이 말을 전하고 싶다"라며 이란 선수들과 팬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또 케이로스 감독은 "이란은 내 커리어 중 최고의 팀이었다. 언제까지나 내 마음 속에 계속 있을 것이다"라며 이란에서의 8년 여정을 결코 잊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아시안컵 대회를 끝으로이란 감독직을 사퇴한 케이로스 감독은 호세 페케르만 감독의 후임으로 콜롬비아 축구 대표팀 지휘봉을 잡을 것으로 알려졌다.
 

김현준
김현준 hjsoon@mt.co.kr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