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들의 여유만만' 고명환, 연매출 10억 CEO 비결 '세가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명환 CEO. /사진=그녀들의 여유만만 방송캡처
고명환 CEO. /사진=그녀들의 여유만만 방송캡처

'그녀들의 여유만만' 출연한 방송인 고명환 배우 임지은과 결혼한 고명환은 연 매출 10억원의 메밀국수 집을 운영중이다. 오늘(29일) 오전 방송된 KBS2 교양프로그램 ‘그녀들의 여유만만’에서는 연 매출 10억원을 달성하고 있는 고명환이 출연했다.  

고명환은 자신의 창업 비결을 세 가지로 나눴다.그가 밝힌 첫 번째 비법은 '발로 뛰어라'다. 청소부터 서빙까지 모든 일을 다 할 수 있어야 한다는 것. 

그는 "창업하는 분은 A부터 Z까지 직접 다 할 수 있어야 한다"며 "청소, 세금, 종업원 급여 문제, 퇴직금, 기계 수리 등 신경 쓸 게 많은데 그런 걸 다 꼼꼼하게 할 줄 알아야 하고 그게 기본"이라고 말했다. 

고명환 CEO. /사진=그녀들의 여유만만 방송캡처
고명환 CEO. /사진=그녀들의 여유만만 방송캡처

선주문 방식을 택한 그는 "두꺼운 메밀면이 익는 시간 동안 손님이 기다리지 않도록 손님이 들어올 때 먼저 주문을 받는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그는 직접 카운터에서 주문을 받고 계산을 하며 단무지 까지 담아 서빙을 했다.

고명환이 밝힌 두 번째 비법은 '진심을 담아라'다. 그는 "면 육수 등 모든 음식을 자체 제작한다"고 전했다.

그가 밝힌 세 번째 비법은 '공짜를 줘라'다. 할 수 있는 선에서 물질 또는 재능 기부를 하라는 것이다. 고명환은 "'공짜'는 전 세계적으로 통하는 마케팅"이라며 "한 번 보고 버리는 판촉물 보단 내가 잘하는 것을 공짜로 주라"고 말했다. 

그는 가게에서 나가는 손님들을 위해 볶은 메밀을 무제한 무료 제공했다. 그는 "다이어트 하는 분들이 과자 대신 드신다고 많이 가져가신다"며 "차로 끓여 드셔도 되고 그냥 먹어도 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무료로 줄 수 있는 서비스를 갖고 있다가 그걸 손님들에게 나눠주라"고 조언했다.

한편, 고명환이 운영하고 있는 메밀국수집은 탱탱한 면의 식감과 개운한 국물 맛으로 연일 손님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으며 일산에 위치한 것으로 전해졌다.
 

  • 0%
  • 0%
  • 코스피 : 2613.80상승 17.2209:51 05/17
  • 코스닥 : 861.45상승 5.209:51 05/17
  • 원달러 : 1277.50하락 6.609:5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09:51 05/17
  • 금 : 1813.50상승 6.109:51 05/17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