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우 경북도지사, 일 외무상 독도망언 엄중 경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철우 경북도지사. /사진=경상북도
이철우 경북도지사. /사진=경상북도
“일본은 독도침탈 즉각 중단하라”

경상북도는 29일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의 ‘독도 일본 영토’ 망언에 대해 성명을 내고 ‘부당한 독도 영유권 주장을 즉각 철회하라’고 강력 촉구했다.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은 지난 28일 일본 정기국회 개원 외교연설에서 독도에 대해 독도가 일본 고유 영토라고 주장한 바 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이에 대해 “독도는 역사적 지리적 국제법적으로 명백한 대한민국의 고유 영토임에도 불구하고 일본이 터무니없는 망언을 하고 있다”면서 “이는 우리나라에 대한 중대한 도발로 간주하며 독도에 대한 영유권 주장을 즉각 중단할 것을 경고한다”고 밝혔다.

이어 “독도에 대한 끊임없는 침략 야욕을 드러내는 일본의 야만적 작태를 개탄하고 경상북도지사로서 어떠한 도발행위에도 엄중히 맞설 것임을 천명한다”고 강조했다.
 

  • 0%
  • 0%
  • 코스피 : 2628.08상승 22.2113:45 05/25
  • 코스닥 : 877.48상승 12.4113:45 05/25
  • 원달러 : 1262.90하락 3.313:45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13:45 05/25
  • 금 : 1865.40상승 17.613:45 05/25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