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명절 앞두고 소외계층에 온정 전하는 한전과 자회사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설명절 앞두고 소외계층에 온정 전하는 한전과 자회사들
한전산하기관들이 설 명절을 앞두고 소외계층에 온정을 전했다.

한전은 31일 전국전력노조와 함께 나주본사에서 소외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광주전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각가 1억 5000만원을 전달했다.

기금 전달식에 이어, 나주시 소재 영산포종합사회복지관에서 관내 복지시설 5개소에 공기청정기와 절전형 히터 등 1000만원 상당의 물품도 지원했다.

기부물품은 한전이 적립해 온 '지역사랑기금'으로 구매했으며, 지역사랑기금은 한전이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매월 무료 상영하는 '빛가람 영화관'의 관람 인원 1인당 3000원씩 한전 직원들과 회사가 함께 정성을 모은 것이다.

김성윤 한전 상생발전본부장은 "작은 나눔이지만 온기(溫氣)를 나눌 수 있으면 좋겠다"면서 "소외계층에게 희망과 실질적 도움을 주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계속 펼쳐가겠다"고 밝혔다.

같은날 한전 유관기관들도  한수원과 한전KPS, 한전KDN, 한국전력기술, 한전원자력연료 등 원자력 유관기관 5개사가 에너지 소외계층을 위해 연탄지원 성금 2억원을 밥상공동체연탄은행복지재단에 전달했다.

이들 5개사는 연탄가격이 지난 3년간 매년 20%씩 급격히 인상됨에 따라 소외계층 연탄난방 가구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는 점에 공감해 함께 뜻을 모아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밥상공동체연탄은행복지재단은 전달된 성금으로 연탄 25만장을 구입해 에너지 빈곤층에게 지원할 예정이다.


설명절을 앞두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특산물을 구매하고 있는 김범년 한전KPS 사장 (사진 왼쪽 첫번째). /사진=한전KPS제공
설명절을 앞두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특산물을 구매하고 있는 김범년 한전KPS 사장 (사진 왼쪽 첫번째). /사진=한전KPS제공
한전KPS는 지난 30일에도 지역 소상공인 지원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뜻깊은 자리를 마련했다.

한전KPS 김범년 사장을 비롯한 본사 한마음봉사단은 나주시에 위치한 목사고을시장을 방문해 라면 200박스와 밑반찬 등 후원물품을 구입하고 이를 지역 내 저소득 가정과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100세대에 전달했다.

한전KPS 김범년 사장은 "최근 내수경기 침체로 전통시장 상인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설 명절을 맞아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 이행은 물론 지역경제 살리기에 한전KPS도 함께 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한전KPS는 전국의 사업소에서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특산물 구매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번 설 명절을 맞아 2300만 원 상당의 지역특산물 등을 구입해 지역사회 복지시설 및 취약계층에 전달했다.

 

홍기철
홍기철 honam333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