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수, '도정 공백' 걱정… "판결 바로잡고 경남경제 살릴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호송차를 타기 위해 이동 중인 김경수 경남지사. 김 지사는 지난 30일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1심 선고공판에서 댓글 조작 공모 혐의로 징역 2년을 선고받고 법정구속됐다./사진=임한별 기자
호송차를 타기 위해 이동 중인 김경수 경남지사. 김 지사는 지난 30일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1심 선고공판에서 댓글 조작 공모 혐의로 징역 2년을 선고받고 법정구속됐다./사진=임한별 기자

김경수 경남지사는 31일 "빠른 시간 안에 판결을 바로잡고 도정에 복귀해 서부경남 KTX, 조선업 부활 등 성공적으로 경남 경제를 부활시키겠다"고 밝혔다.

'드루킹' 일당과 댓글 조작을 공모한 혐의로 전날(30일) 1심에서 징역 2년의 실형을 받고 서울구치소에 수감된 김 지사는 31일 더불어민주당 의원들과의 면담에서 이렇게 말했다고 박주민 최고위원이 전했다.

김 지사는 면담에서 "경남 경제가 굉장히 어려운 상황에서 약 7개월간 경남도민과 함께 여러 노력을 기울였고 서부경남 KTX나 조선업 부활 기틀을 가지고 도정혁신으로 나아가려는 상황에서 도정공백이 생기는 게 아닐까 도민께 송구하고 죄송하다"고 말했다.

박 최고위원은 기자들과 만나 ‘김 지사가 면담시간 내내 도정 공백을 걱정했다’고 밝혔다. 그는 "재판 결과나 재판 진행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기보다는 도정에 대한 걱정, 도민에 대한 걱정 이런 얘기들을 많이 듣고 왔다"고 설명했다.

박 최고위원은 이날 오후 예정된 사법농단세력 및 적폐청산대책위원회 첫 회의와 관련 "대책위의 활동방향과 구체적은 계획은 회의 후에 밝히겠다"고 말했다.

 

강영신
강영신 lebenskunst@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6.10상승 8.5815:32 04/23
  • 코스닥 : 1026.82상승 1.1115:32 04/23
  • 원달러 : 1117.80상승 0.515:32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15:32 04/23
  • 금 : 62.25하락 1.4615:32 04/23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 [머니S포토] 열린민주당 예방한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회의 들어서는 '주호영'
  • [머니S포토] 탕탕탕! 민주당 비대위 주재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