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훈, 당대표 출마 "박근혜 탄핵, 국민적 심판… 부정하지 말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7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자유한국당 당사에서 당 대표 출마선언 기자회견을 열었다./사진=뉴스1 임세영 기자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7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자유한국당 당사에서 당 대표 출마선언 기자회견을 열었다./사진=뉴스1 임세영 기자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7일 자유한국당 2‧27 전당대회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오 전 시장은 이날 오전 11시 서울 영등포 한국당 당사에서 당 대표 출마선언식을 열고 "단일대오의 보수 대통합과 혁신을 이뤄내 내년 총선에서 무능한 정권을 심판하겠다"고 힘줘 말했다.

황교안 전 국무총리와 홍준표 전 한국당 대표 등 유력 당권주자들에 맞서 오 전 시장은 '표 확장성'을 강점으로 내세웠다. 오 전 시장은 "보수우파만의 지지를 넘어 침묵하는 일반 국민의 성원을 이끌어낼 후보가 누구인지 선택해야 한다"며 "우리의 주장이 바람직하고, 우리가 더 잘할 수 있다는 것을 설득할 사람은 또 누구인지 당원동지 여러분께서 판단해달라"고 호소했다.

그는 황 전 총리와 홍 전 대표를 겨냥 "여러가지 이유로 불안한 후보에게 기회를 줘볼 만큼 한가하지 않다. 이미 기회를 잡았지만 처참한 패배를 자초한 분에게 다시 맡길 수도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다음 총선은 '문재인 심판'이 돼야 이긴다"며 "제1야당 대표의 흠결이, 불안한 과거나 그로 인해 연상되는 프레임이 심판의 대상이 된다면 우리는 또 방어를 거듭하다 패배하고 말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 전 시장은 박근혜 전 대통령 프레임을 극복해 사람 중심이 아닌 가치 중심의 미래 정당으로 거듭나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국민적 심판이었던 '탄핵', 더는 부정하지 말자"며 "불행히도 대통령으로서 박근혜는 국민과 당원에게 큰 실망을 안겨드린 게 사실이다. 국민이 위임한 권력을 헌법적 가치에 부응하게 사용하지 못했다"고 질타했다.

이어 "이제 박근혜, 이름 세글자를 표를 얻기 위한 수단으로 의지하지 말아야 한다"며 "'박근혜냐, 아니냐'의 논쟁으로 다음 총선을 치루기를 민주당은 내심 원하고 있을지도 모른다. 그런 프레임으로 걸어들어 가는 순간 총선은 참패"라고 지적했다.

오 전 시장은 "노무현 전 대통령은 그 일가가 뇌물 수수 의혹을 받자 스스로 '나를 버리라'고 했다. 그런 결기가 없었다면 그들이 지금 집권할 수 있었겠나"라며 "박 전 대통령을 극복할 수 있어야 보수정치는 부활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또 "지도자 한 사람을 중심으로 권력을 좇아, 편 가르고 싸웠던 구태정치에 대해 국민에게 사죄해야 한다"며 "이명박, 박근혜로 나뉘어 싸운 지난 10여년부터 반성해야 한다. 그리고 아직까지 우리 당에 덫 씌워진 '친박 정당'이라는 굴레에서 벗어나야 한다"고 밝혔다.

약점으로 지목되는 서울시장 사퇴 이력도 직접 꺼내며 정면돌파에 나섰다. 오 전 시장은 "새로운 변화는 철저한 자기반성에서 시작돼야 한다"며 "서울시장 시절, 망국병인 무상복지 포퓰리즘에 맞서 더 치열하게 싸워 이겼어야 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래야 지금 저들이 무차별 살포하는 세금 포퓰리즘을 막아낼 수 있었을 것인데 너무 성급했다"며 "한꺼번에 시장 직까지 걸었던 점, 이 자리에서 다시 한 번 머리 숙여 반성한다"고 밝혔다.

오 전 시장은 "지금까지 단 한 번도 우리 당 후보가 당선된 적이 없던 곳인 광진 선거구를 당의 요청으로 맡았다"며 "제가 앞장서서 내년 총선 수도권 압승을 이끌겠다. 그리고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정치, 유능한 정치, 미래지향의 정치'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강영신
강영신 lebenskunst@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2.38상승 13.318:03 04/14
  • 코스닥 : 1014.42상승 4.0518:03 04/14
  • 원달러 : 1116.60하락 9.318:03 04/14
  • 두바이유 : 66.58상승 2.9118:03 04/14
  • 금 : 62.56상승 0.9818:03 04/14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2030 무공해차 전환100 파이팅!'
  • [머니S포토] 국회,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특검 후보 추천위원 위촉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