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장군, ‘전통 기장미역’ 명성을 위해 자체생산한 미역 품평회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시험어장에서 생산 중인 기장미역./사진제공=기장군
시험어장에서 생산 중인 기장미역./사진제공=기장군
부산 기장군(군수 오규석)은 오는 9일 11~13시 풍어제 행사가 열리는 대변항 일원에서 기장군 해조류육종·융합연구센터(이하 ‘기장군 연구센터’)에서 시험연구 생산된 미역의 시연·품평회를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기장은 난류와 한류가 교차하는 지점으로 물살이 세고 일조량이 풍부해 미역이 자라는데 최고의 조건을 갖추고 있어 그 품질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기장미역·다시마 특구로 지정 운영되고 있다.

또 조선시대 ’세종실록지리지‘ 등에는 임금님 수라상에 진상된 미역으로 기록되는 등 천년의 역사를 자랑하고 있다.

현재 기장지역은 기후변화 등 연안해역 환경변화로 미역종자 생산 즉 가이식이 중단돼 본양성만 하고 있는 실정이다. 기장군 연구센터는 전통 기장미역의 명성을 되찾고자 해상수온대별 수층조절 등을 통한 가이식 방법 연구를 통해 기장미역의 One-Stop 생산체제(종자생산~양식~수확) 확립에 집중하고 있다.

이번 품평회는 기장군 해역에서 채취한 모조를 활용해 지난해 5월 채묘 후 기장군 연구센터 시험어장(기장군 동암해역)에서 가이식∼본양성을 거쳐 시험·연구 생산된 미역을 채취, 전시 및 시식을 통해 지역민 등을 대상으로 색택, 향, 식감 등의 다양한 의견을 듣는 자리다.

또 정관읍이 주관하는 3.1절 기념행사가 열리는 정관읍 중앙공원에서도 지역민 등을 대상으로 품평회를 실시할 계획이다.

기장군 연구센터 관계자는 “지역민의 의견을 수렴하여 향후 시험연구와 품종개발에 적극 반영해 기장미역의 위상을 높이고 나아가 세계적인 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부산=김동기
부산=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23:59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23:59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23:59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23:59 04/09
  • 금 : 60.94하락 0.323:59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