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들이 '수원전투비행단 소음' 문제 해결 나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소음 이미지. / 사진=머니S
▲ 소음 이미지. / 사진=머니S
'수원군공항 전투기 소음' 문제를 두고 청소년이 나섰다. 청소년들이 자신들의 권리인 학습권을 스스로 지키겠다고 토론회를 열겠다는 것이다.

토론회는 오는 19일 10시부터 12시까지 2시간 동안 수원시 권선구청 대회의실에 진행한다.

학생들은 '수원시 광역행정 시민협의회 청소년분과' 소속으로 지난해 12월부터 2월초까지 지역환경정화 봉사활동을 하면서, 지역문제, 자신들의 학습권 문제에 대해 관심을 갖기 시작했다.

이들은 환경정화 봉사활동을 하면서 '전투기 소음'으로 인한 학습권 침해가 심각하다는 것을 인식하는 계기가 되었다. 개인적으로 전투기 소음을 들을 때는 '전투기 소음으로 시끄러워서 짜증난다, 공부할 때 집중이 안 된다' 정도의 불만이었는데, 이것이 자신들의 소중한 권리가 침해받고 있다는 것을 잘 알지 못했다는 것이다.

하지만 봉사활동을 하며 함께 모여 대화를 하고, 때로는 논쟁도 하면서 '학습권'이 자신들의 소중한 권리라는 것을 인식했다.  '수원-화성 군공항' 전투기 소음이 비단 청소년들의 학습권 문제만이 아닌 지역사회, 나아가 국가적으로도 중대한 문제이지만 아직까지 해결의 실마리가 잡히지 않은 상태다.

그런데 지역의 청소년들이 직접 나서서 자신들의 소중한 권리를 지킴과 동시에 지역현안에 대한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한다. 어른들이 그토록 외쳐왔던 '지방자치'를 이제는 청소년들이 실행에 옮기고자 한다.  토론회에서 얼마나 수준 깊은 대화가 나올지, 제대로 된 대책이 마련될지는 알 수가 없다. 아니 사실상 내용에 대해서는 큰 기대를 하지 않는다.

하지만 청소년들 스스로 자신의 권리를 지키기 위해, 지역문제에 관심을 갖고 이를 해결하기 위해 '토론회'라는 자리를 빌려 모였다는 것이 중요하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수원지역 국회의원들(김진표, 박광온, 김영진, 백혜련)도 관심을 갖고 청소년들에게 시상할 예정이다


 

수원=김동우
수원=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79.20하락 16.4918:05 03/20
  • 코스닥 : 802.20상승 4.8118:05 03/20
  • 원달러 : 1310.10상승 7.918:05 03/20
  • 두바이유 : 74.84상승 0.8818:05 03/20
  • 금 : 1973.50상승 50.518:05 03/20
  • [머니S포토] 엔믹스, 'exp?rgo(엑스페르고)'로 컴백
  • [머니S포토] 우크라 참전 '이근' 여권법위반·도주치상 혐의 첫 공판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입장하는 이재명 대표
  • [머니S포토] 국힘 최고위 들어서는 김기현 대표
  • [머니S포토] 엔믹스, 'exp?rgo(엑스페르고)'로 컴백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