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기의 광주 주력산업, 활력 불어넣을 '민관협의체' 본격 가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위기의 광주 주력산업, 활력 불어넣을 '민관협의체' 본격 가동
자동차·가전 등 광주지역 주력 업종이 수출 부진 등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는 가운데 침체된 이들 산업에 활력을 불어넣어 줄 민관협의체가 본격 가동된다.

26일 광주지방고용노동청에 따르면 광주지역 자동차 산업의 위기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산업발전을 지원하기 위한 민관협의체인 '지역산업위기대응협의회'가 출범했다.

협의회에는 광주고용노동청, 광주시, 한국노총 광주지역본부, 기아자동차 협력사 대표, 광주경영자총협회, 광주상공회의소, 광주인적자원개발위원회 등 노사민정과 지원기관이 함께 참여한다. 

광주지역 자동차산업은 지역고용의 24.1%, 부가가치 42.0%를 차지하는 주력산업이지만, 수출 부진, 내수침체 등으로 위기를 맞고 있다. 

이에 따라 광주형일자리 추진 등 향후 자동차산업 변화에 선제적이고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산업별 지원체계가 필요한 상황이다.

대응협의회에서는 자동차산업의 고용이슈 진단, 지원가능 사업 발굴 및 통합지원체계 구축, 기존 일자리 정책의 애로사항과 규제 완화 사안 발굴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광주고용노동청은 협의회가 원활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동향분석반, 현장모니터링반, 종합지원반등을 총괄하는‘신속지원팀’을 설치했다. 

김영미 광주지방고용노동청장은 “자동차산업 신속지원팀을 가동함과 동시에 3월 중에는 광주의 또 다른 주력산업인 가전산업에 대해서도 지역·산업 고용전략 네트워크를 구축해 침체된 가전산업 활력을 회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twitter facebook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5:32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5:32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5:32 05/07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15:32 05/07
  • 금 : 67.17하락 0.5915:32 05/07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