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세무담당자 “올해 개정 세법, 소득 분배 효과 있을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EY한영
사진=EY한영
올해 시행 개정 세법에 대해 기업들이 대체로 만족한다는 설문 조사 결과가 나왔다. 글로벌 회계·컨설팅 기업 EY한영이 지난 25일 개최한 개정 세법 세미나에 참석한 기업 세무 담당자 318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 조사 결과, 응답자의 39%가 개정된 세법이 ‘소득 분배 개선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답했다고 27일 밝혔다.

‘소득 분배 개선에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라는 대답은 9%에 그쳤다. ‘일자리 창출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냐’는 질문에 대한 긍정적인 답변은 31%를 차지해, 부정적인 답변(16%)에 비해 2배 가까이 많았다.

개정 세법이 기업의 투자 활동에 도움을 줄 것인지 여부에 대해서는 다소 우려 섞인 목소리가 앞섰다. 투자 활동에 도움을 주지 않을 것이라는 답변은 응답자의 29%로, 도움을 줄 것 같다는 답변 23%보다 6퍼센트포인트 많았다. 연간 매출이 5000억원 이상 2조원 미만인 기업의 세무 담당자들 사이에서는 우려의 목소리가 35%에 달해 중간 규모 기업들의 우려가 보다 큰 것으로 조사됐다.

올해 시행 개정 세법은 소득분배 개선, 지속가능 성장 등에 조세정책의 중점을 두었다. 부동산 세제의 개편, 역외탈세 방지를 위한 해외 투자신고제도 개선, 고용친화적으로 세제혜택의 재설계 등이 주요 개정 사항이었다.

EY한영 개정 세법 세미나는 미국·중국·베트남·인도네시아 등 국내 기업의 관심이 많은 국가의 세법 체계와 조세 정책 현황을 설명해 참석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실제로 참석자들은 소속 기업이 이미 투자했거나, 진출 예정이 있는 국가로 베트남(21%), 중국(16%), 미국(15%) 인도네시아(6%) 등을 높은 순위로 꼽았다.

장남운 EY한영 세무본부 파트너는 미국의 조세 정책에 대해 “대대적 세법 개정 후 작년 말부터 구체적 실행 규정을 발표 중인 상황”이라며 “국내 기업들은 이를 세부 검토하고 이해해, 글로벌 세무 및 운영 모델 등 기업전략을 중장기적 및 글로벌 관점에서 수립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시우문 EY아시아태평양 지역 조세정책 서비스 본부 심 리더는 아시아 4개국의 조세 정책 상황에 대해 분석하며 ▲중국은 혁신 기술 분야에 기업 친화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 있는 반면 다국적 기업에 대해서는 이익 모니터링 시스템을 시범 도입해 기업의 주의가 요구되며 ▲인도네시아는 4월 대통령선거가 예정돼 있고 국세 예산이 전년 대비 37%가 증가해 공격적인 세무조사가 집행될 것으로 전망된다. ▲싱가포르는 올해 이전가격 관련 과세 조정이 발생하는 경우 5% 가산금을 부과하기로 했으며 ▲베트남은 재정적자인 상황인 이유로 공격적인 세제개편과 한층 강화한 세무조사를 통해 세수확보에 집중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풀이했다.

고경태 EY한영 세무본부장은 “기업에 개정 세법 내용을 설명하는 자리로 마련했지만, 기업 실무 현장의 목소리 역시 들을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 글로벌 세무 정보 등 기업이 목말라 있는 세무 서비스에 대해 잘 파악하게 됐다”며 “고객의 목소리를 바탕으로 EY글로벌 네트워크와 함께 세계 시장에 진출한 기업 고객에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기영
박기영 pgyshin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박기영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2.38상승 13.315:30 04/14
  • 코스닥 : 1014.42상승 4.0515:30 04/14
  • 원달러 : 1116.60하락 9.315:30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5:30 04/14
  • 금 : 61.58상승 0.4815:30 04/14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2030 무공해차 전환100 파이팅!'
  • [머니S포토] 국회,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특검 후보 추천위원 위촉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