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가빈, 방송서 충격의 노출의상… 트욘세 탄생 예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 캡쳐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 캡쳐
트로트가수 한가빈이 선정적인 의상으로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올랐다.

지난달 28일 방송된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서 한가빈은 현역부 참가자로 무대에 올랐다.

한가빈은 편승엽 ‘찬찬찬’을 선곡해 화끈한 무대를 선보였다. 특히 하체를 두르고 있었던 빨간색 천으로 된 치마를 벗어 던져 충격을 안겼다. 원피스 수영복을 연상시키는 황금색 바디수트 복장에 심사위원들은 입을 다물지 못했다.

한가빈은 12명 심사위원 중 11명 심사위원에게 하트를 받았다. 특히 가수 이무송은 “한국 트로트계의 비욘세다”고 말해 ‘트욘세’(트롯트계의 비욘세)의 탄생을 예고했다.

 

장우진
장우진 jwj1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59.79하락 26.1110:45 01/18
  • 코스닥 : 962.57하락 1.8710:45 01/18
  • 원달러 : 1103.60상승 4.210:45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0:45 01/18
  • 금 : 55.39하락 0.3110:45 01/18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신년기자회견 시청하는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종인과 주호영
  • [머니S포토] 69차 최고위 주재하는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신년기자회견 시청하는 민주당 지도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