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이 사라졌다' 누미 라파스, 1인7역 완벽소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스마일이엔티
/사진=스마일이엔티
영화 '월요일이 사라졌다'에 네티즌들의 비상한 관심이 쏠린다.

2일 채널CGV를 통해 방영 중인 영화 '월요일이 사라졌다'는 인구과잉을 막기위해 극단적인 산아정책을 시행하는 미래사회를 배경으로 한다.

일곱 쌍둥이가 '카렌 셋맨'이라는 한명의 인물로 위장한 채 살아가던 중 '먼데이'가 갑자기 사라진 후 남겨진 여섯 쌍둥이들이 정부 조직에 발각되면서 살아남기 위해 맞서 싸우는 내용을 담았다.

주인공을 맡은 누미 라파스는 1인 7역의 캐릭터를 완벽히 연기한 것은 물론 고난도의 액션까지 소화하며 호평을 얻었다.

지난해 2월 국내 개봉 당시 누적 관객수는 90만3195명이며 네이버 영화 기준 네티즌 평점 8.5를 기록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2.81하락 10.3515:30 12/07
  • 코스닥 : 718.14하락 1.315:30 12/07
  • 원달러 : 1321.70상승 2.915:30 12/07
  • 두바이유 : 77.97하락 2.8415:30 12/07
  • 금 : 1782.40상승 1.115:30 12/07
  • [머니S포토] 전기차 전용 플랫폼 살펴보는 관람객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인사 나누는 한동훈 법무 장관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입장하는 이재명 대표
  • [머니S포토] 지프, 올 뉴 그랜드 체로키 & 올 뉴 그랜드 체로키 4xe 출시…8,550만원부터
  • [머니S포토] 전기차 전용 플랫폼 살펴보는 관람객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