흉기 든 30대 택시강도, 7시간 만에 검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DB
/사진=뉴스1 DB

60대 택시기사를 흉기로 위협해 차량을 빼앗은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북 김천경찰서에 따르면 A씨(39)는 7일 오전 2시35분께 김천시 율곡동에서 B씨(62)가 몰던 개인택시에 탄 후 흉기로 위협하고 차를 빼앗아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택시를 몰고 대구로 달아났으며 차 안에 있던 동전 1만여원을 챙긴 후 문양역 부근에 차량을 버렸다.

A씨는 범행 7시간 만인 이날 오전 9시50분께 대구 달성군에서 검거됐다. 경찰은 A씨의 정확한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한 후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홍승우
홍승우 hongkey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