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적보스' 임상아 누구?… 셀럽들이 사랑한 '상아백' 론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임상아. /사진='문제적보스'방송화면 캡처
임상아. /사진='문제적보스'방송화면 캡처

'문제적 보스' 임상아의 일상이 공개되며 그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난 6일 첫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문제적보스' 1회에서는 사업체를 운영하는 정준호, 임상아, 이천희, 장동민, 토니안 등이 출연해 자신의 일상을 공개, 특히 14년차 CEO인 임상아의 '뉴욕 라이프'가 눈길을 끌었다.

미국에서 잘나가는 디자이너이자 CEO인 임상아는 "2006년 핸드백 제작으로 시작했다. 2017년에는 주얼리까지 론칭했다"면서 "2012년에는 마케팅도 시작해서 하고 있다"고 알려 놀라움을 줬다. 임상아가 지난 2006년 론칭한 '상아백'은 리한나· 비욘세 등 글로벌 셀럽이 든 것으로 전해지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임상아. /사진='문제적보스'방송화면 캡처
임상아. /사진='문제적보스'방송화면 캡처

직원들이 자신을 '열정적인 보스'로 생각할 것이라는 임상아의 말처럼 그의 하루는 바쁘게 돌아갔다. 일어나자마자 노트북을 켜 메일을 체크하며 간단한 아침 식사를 했다. 또, 출근과 동시에 직원들을 스캔한 뒤 자신의 오른팔 조셉을 호출해 긴장감을 높이기도 했다. 

임상아는 직원들에게 데드라인을 거듭 강조했다. 그는 "평생 만들 거면 누가 못하냐, 다 하지. 디자이너라면 데드라인에 맞춰서 끝낼 수 있어야 한다. 그 훈련이 진짜 중요하다"고 말하며 카리스마 있는 모습을 선보였다.

특히 13년간 같이 일해 온 조셉에게 "그냥 네, 아니오로만 대답해라"고 하는 임상아의 태도는 보는 이들을 놀라게 했다. 임상아는 "회사를 시작하고 2년 안에 매뉴얼이 잡혔다. '예스 or 노'로 답해야 하는 상황이 있다. 모두 매뉴얼에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방송 말미에는 직원들과 회의 중 갈등이 생기며, 보스 임상아가 앞으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문제적 보스'는 연예인 CEO와 회사에 소속된 직장인들의 이야기를 담은 예능 프로그램이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15:32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15:32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15:32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5:32 01/18
  • 금 : 55.39하락 0.3115:32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