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병무청, 승선근무예비역 권익보호 간담회 가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부산지방병무청이 지난 8일 부산 중구에 위치한 선원센터에서 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 ㈜지마린서비스 등 4개 해운업체 관계자들과 승선근무예비역 권익보호를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사진제공=부산병무청
부산지방병무청이 지난 8일 부산 중구에 위치한 선원센터에서 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 ㈜지마린서비스 등 4개 해운업체 관계자들과 승선근무예비역 권익보호를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사진제공=부산병무청
부산지방병무청이 승선근무예비역 권익보호를 위해 해운업체 등과 함께 뜻을 모았다.

부산지방병무청(청장 권병태)은 지난 8일 부산 중구에 위치한 선원센터에서 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 ㈜지마린서비스 등 4개 해운업체 관계자들과 승선근무예비역 권익보호를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서 폐쇄되고 열악한 환경에서 군복무를 대체해 선상에서 근무하고 있는 승선근무예비역의 복무실태를 공유하고, 이들의 안전사고 예방과 권익보호를 위해 관계자들이 허심탄회한 의견을 나눴다.

부산병무청은 올해 승선근무예비역의 권익보호 강화를 위해 연 4회 이상 모바일 권익침해 전수조사 실시, 권익침해 사례 접수 시 해양수산청 선원근로감독관 조사의뢰 등 유관기관 공조 강화, 해운업체장에게 승선 전 승선근무예비역 권익보호 및 신고요령 교육 의무화, 권익보호상담관 운영, 해운업체 실태조사강화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권병태 부산병무청장은 "승선근무예비역이 복무 중에 인권, 근로권익 침해 등 불이익이 발생해도 병역의무를 이행 중이라는 이유로 부당한 처우를 받는 경우가 있었다.”라며 “앞으로 병무청은 승선근무예비역들의 든든한 보호자로서 역할을 하여 이들이 병역이행자로서 안전하게 근무할 수 있도록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부산=김동기
부산=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4.96하락 13.7223:59 06/17
  • 코스닥 : 1003.72상승 5.2323:59 06/17
  • 원달러 : 1130.40상승 13.223:59 06/17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23:59 06/17
  • 금 : 72.35하락 0.4323:59 06/17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정세균 대선 출마선언식
  • [머니S포토] '광주 건축물 붕괴사고 대책' 당정, 인사 나누는 송영길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