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S포토] 광주시민에 짓밟히는 전두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머니S포토] 광주시민에 짓밟히는 전두환
지난 1996년 내란죄 등의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사형을 선고받았던 전두환씨(88)와 이순자씨가 11일 광주광역시 동구 법정동 광주지법 대법정에 출석한 가운데 시민들이 구속을 촉구하며 바닥에 떨어진 전두환 현수막을 짓밟고 있다.

전씨는 회고록을 통해 "5·18 당시 헬기 기총소사는 없었던 만큼 조비오 신부가 헬기 사격을 목격했다는 점은 왜곡된 악의적 주장이다. 조 신부는 성직자라는 말이 무색한 파렴치한 거짓말쟁이다"라고 주장함에 따라 사자명예 훼손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광주=임한별
광주=임한별 hanbuil@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전문지 머니S 사진부 임한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5.01하락 11.1213:26 08/06
  • 코스닥 : 1056.64하락 2.913:26 08/06
  • 원달러 : 1142.30하락 1.413:26 08/06
  • 두바이유 : 71.29상승 0.9113:26 08/06
  • 금 : 68.80하락 2.5713:26 08/06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단회의
  • [머니S포토] 우아한형제들 임원과 인사 나누는 대권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발언하는 송영길
  • [머니S포토] 첫 출근 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고승범 내정자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단회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