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에도 자전거 타니? 인도어 사이클링 뭐길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해 광명스피돔에서 열린 인도어 사이클링 챔피언십. /사진=국민체육진흥공단
지난해 광명스피돔에서 열린 인도어 사이클링 챔피언십. /사진=국민체육진흥공단
미세먼지는 자전거 봄바람의 적수가 못 된다. 실내에서 사이클링을 즐기면 되기 때문이다. 다음 달 국내 최대규모의 인도어 사이클링이 열린다.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총괄본부는 4월6일(토) 광명스피돔에서 '2019 KSPO 인도어 사이클링 마스터즈 챔피언십'(KSPO 인도어 사이클링)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예선경주를 거쳐 통과한 남녀 각 8명이 결승 경주를 펼친다. 입상자(남녀 1~3위)에게는 총 330만원의 상금과 트로피(부상)를 수여한다. 대회 중간 경륜 선수 4명과 엘리트 선수 4명이 참가하는 특별경주도 있다. 우승 선수 적중 이벤트에 참가한 갤러리에게는 기념품과 '2019 백두대간 그란폰도' 참가신청서를 증정한다.  

공단은 오는 15일(금) 저녁 8시부터 20일(수) 오후 1시까지 대회 참가자를 모집한다. 참가 자격은 대한자전거연맹 MCT(마스터즈) 2019 등록선수 중 일정 자격을 충족해야 한다.

모집 인원은 남자 64명, 여자 16명 등 총 80명이다. 참가비는 무료다. 참가 신청은 KSPO 인도어 사이클링 마스터즈 챔피언십 홈페이지에서 한다. 선발 인원은 오는 22일(금) 오후 4시 발표한다.

인도어 사이클링은 실내에서 행하는 모든 자전거 활동을 의미한다. 국제사이클연맹(UCI)에는 '아티스틱 사이클링'과 '사이클-볼'이 정식 종목으로 등록돼 있다. 국내에서는 스마트 트레이닝 롤러를 활용한 라이딩 및 경주가 열린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은 "최근 극심한 미세먼지로 저조한 자전거 이용률을 높이고자 이번 대회를 마련했다"면서 "스마트 트레이닝 롤러와 시뮬레이션 프로그램을 활용한 인도어 경주로 실제 자전거를 타는 것과 유사한 데이터를 제공해 높은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625.98상승 5.5418:01 05/18
  • 코스닥 : 871.57상승 5.5918:01 05/18
  • 원달러 : 1266.60하락 8.418:01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8:01 05/18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8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