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김형자 나이 '주목'… 김학래보다 많다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형자 나이. /사진=아침마당 방송캡처
김형자 나이. /사진=아침마당 방송캡처

'아침마당'에 원조 미녀 탤런트 김형자가 출연, 나이를 잊은 동안외모로 눈길을 끌었다.

오늘(12일)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은 '화요초대석' 코너로 꾸며져 1부 배우 김형자가 출연했다. 김재원 이정민 아나운서가 진행을 맡고, 패널로는 방송인 김학래와 이승연 아나운서가 자리했다. 

이날 김형자는 "요즘 엄청 바빴다"면서 "연극 연습 기간이 너무 힘들더라"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형자는 "제 나이가 올해 7자가 들어간다"고 덧붙였다. 

김형자 나이. /사진=아침마당 방송캡처
김형자 나이. /사진=아침마당 방송캡처

이를 들은 이정민 아나운서는 "올해 7학년이시냐. 김학래보다 위인 거냐"고 놀라워했다. 이에 김학래는 "저는 제 또래인 줄 알았다"고 나이에 비해 동안인 김형자에 대해 놀라움을 드러냈고 김형자는 "왜 이래"라며 질색했다.

한편 김형자는 "노년에 대해 다루면 어떨까 싶어서 부부의 애환을 다룬 연극에 출연하게 됐다"고 출연 예정인 연극에 대해 이야기했다. 김형자는 "민망한 대사가 정말 많다"고 쑥스러워했다. 그러면서 김형자는 "방송에서 할 수 없는 대사들을 막 하고 싶다. 직접 보러 오시라"라고 홍보해 눈길을 끌었다. 

이정민 아나운서는 김형자에 대해 "엄마 느낌보다 이모 같다"고 말했다.

김형자는 1950년생으로 올해 나이 70세(만 68세)다. 1970년 TBC 10기 공채 배우로 데뷔한 김형자는 연기력은 물론 대중의 사랑도 듬뿍 받으며 승승장구했다. 영화 '조약돌'로 1976년 제12회 한국연극영화TV예술상 영화부문 신인상을 수상했다.

영화 '앵무새, 몸으로 울었다'와 '감자'로 각각 1981년, 1987년 대종상 영화제의 여우조연상을 거머쥐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7.22상승 11.3518:03 05/25
  • 코스닥 : 872.69상승 7.6218:03 05/25
  • 원달러 : 1264.60하락 1.618:03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18:03 05/25
  • 금 : 1846.30하락 19.118:03 05/25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 [머니S포토] 국정원장 인사청문회, 의견 나누는 '김규현'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 [머니S포토] 제74회 국회 개원 기념식, 국민의례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