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피겐코리아, 스킨케어 브랜드 ‘글램 업’ 론칭… 자회사 분사·사업 다각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마존 유통 전문 기업 슈피겐코리아가 미국 아마존을 통해 스킨케어 브랜드 ‘글램 업(Glam Up)’을 정식 론칭한다고 밝혔다.
©슈피겐코리아
©슈피겐코리아

슈피겐코리아는 아마존 기반의 탄탄한 유통 노하우를 보유한 만큼 한국의 경쟁력 있는 회사들과 전략적 협업을 이룬다면 기존 사업부문인 모바일 액세서리 외에도 해외시장 공략에 적합할 것이라고 판단, 그 첫 분야로 ‘화장품’을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지난 2017년 화장품 전문 사내 벤처로 시작한 ‘슈피겐 BS(SPIGEN BeautySide)’를 전문 조직화를 거쳐 최근 자회사로 분사하기로 결정했다.

‘글램 업(Glam Up)’은 슈피겐코리아 자회사 ‘슈피겐 BS’의 전문 스킨케어 브랜드로, 슈피겐은 이번 신규 브랜드 론칭을 통해 10년간의 철저한 품질관리와 고객관리 노하우를 새로운 분야에 적용하는 본격적인 사업 다각화에 나서게 됐다.

슈피겐이 처음으로 선보이는 스킨케어 브랜드 ‘글램 업’은 K-뷰티의 강점이자 기존 미국 시장에서 보기 어려웠던 기능성 화장품에 주목해 검증된 의약 성분을 화장품에 접목한 ‘코스메슈티컬(Cosmetic+Phamaceutical)’ 제품을 선보이는 것이 특징이다.

이번 정식 론칭을 시작으로 슈피겐코리아는 ‘글램 업’의 본격적인 브랜드 구축에 힘을 쏟을 계획이다. 제품 라인업 별 전문 인력을 보강하는 한편 자체 개발 상품뿐 아니라 우수한 바이오 기술력을 지닌 기업들과의 협업도 진행하며, 이를 통해 연내 6~8종의 신제품을 출시할 예정이다.

슈피겐코리아 김대영 대표이사는 “아마존을 주요 채널로 성장성 높은 제품을 판매하고, 나아가 자사 브랜드로 늘리는 것이 슈피겐의 다음 10년을 준비하는 사업 방향”이라며 “그 첫 주자인 ‘글램 업’이 제품 출시 1년여 만에 아마존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빠르게 시장에 안착한 만큼, 스킨케어 대표 브랜드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8.99상승 68.3618:03 01/25
  • 코스닥 : 999.30상승 19.3218:03 01/25
  • 원달러 : 1100.70하락 2.518:03 01/25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5
  • 금 : 55.20하락 0.2918:03 01/25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 [머니S포토] 서울시장 출마 선언 하루 앞둔 박영선, 스마트 슈퍼 방문
  • [머니S포토] 배달 라이더 찾아간 '오세훈'
  • [머니S포토] 4.7 재보궐, 우상호가 꿈꾸는 서울 모습은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